영양군, 한국의 지성(知性) 조지훈의 문학과 사상을 기리다!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19-04-29 [16:58]

【브레이크뉴스 경북 영양】이성현 기자= 영양군(군수 오도창)은‘제13회 조지훈 예술제’를 오는 5월 4일, 5일양일간 시인 조지훈의 고향인 영양군 일월면 주실마을에서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 제13회조지훈예술제 포스터     © 영양군

 

제13회 조지훈 예술제는 영양군이 주최하고 (사)한국문인협회 영양지부(회장 양희)의 주관으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청록파 시인이자 지조론의 선비인 조지훈의 문학 사상과 정신을 기리고자 2007년 첫 회를 시작으로 올해 13번째를 맞이하는 종합 문화예술행사이다.

 

올해 조지훈 예술제는 길놀이인‘책(BOOK) 퍼레이드’를 시작으로 조지훈 전국 백일장 및 사생대회, 승무공연(승무따라하기), 문학 강좌, 문학세미나, 조지훈 시(詩) 가곡음악회, 제5회 조지훈시낭송 퍼포먼스대회, 인디밴드 공연 등이 진행된다.

 

행사기간 2일 동안 영양문인협회 회원들의 시화전, 영양미술인협회 초대전, 금동효 화백의‘내고향 영양 풍경전 및 각종 체험행사들로 문학인들과 관광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해줄 다채로운 행사들로 운영된다.

 

이번 예술제의 문학 강좌에는 영남대 국문학과 김남주 교수의‘조지훈 시에 나타난 현실주의와 역사의식에 관한 고찰’이, 문학세미나에서는 숙명여대 강기옥 석좌교수의‘조지훈의 작품에서 등장하는 여인의 삶에 대한 시대적 조망’이라는 주제로 강연이 진행된다.

 

이번 강연들은 조지훈 선생의 문학과 사상을 직접 들어보는 유익한 시간들로 인문학 강연에 목마른 문학인들과 학생들에게 유익한 시간이 될 것이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올해 13회째를 맞이하는 조지훈예술제는 문학의 고장 영양을 대표하는 문화예술행사로서 조지훈 선생의 지조와 문학을 배워보고 체험하는 귀중한 시간이 되길 바라며, 아울러 5월 2일부터 5월 5일까지 개최하는 산나물축제장에도 들러 산나물도 맛보고 지친 심신을 힐링할 수 있는 기회를 갖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