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의회, 축제를 통한 지역 활성화 방안 논의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19-05-03 [10:02]

【브레이크뉴스 경북 안동】이성현 기자= 안동시의회 자치분권 및 지역재생연구회(회장 정복순)는 지난 2일 회의실에서 관광진흥과, 안동축제관광재단, 안동시도시재생지원센터 직원 및 회원들과 함께 ‘축제를 통한 지역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제6차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 안동시의회 자치분권 및 지역재생연구회 제6차워크숍     © 안동시의회

 

서울에서 신촌 물총축제, 맥주 축제, 커플런, 한강 이불 영화제 등 명성이 난 이색축제를기획ㆍ감독했고, 축제 기획사‘무언가’를 운영 중인 한길우 대표로부터‘축제강국이 곧 문화강국이다’내용으로 특강을 들었다.

 

한 대표는 최근 난립한 지역축제는 예산 낭비 요인으로 지적되지만, 축제는주민 간 소통을 강화하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할 수 있는 좋은 대안이며, 무엇보다 공간을 기반으로 한 차별화 된 축제를 제대로 기획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주장했다.

 

또한, 최근 축제는 모바일을 기반으로 젊은 사람들과 외국인이 찾아올 수 있도록 전략적인 준비가 필요하고, 장기적으로 축제를 육성하기 위해서는 지역과 축제를 사랑하는 청년들을 축제전문가로 양성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자치분권 및 지역재생연구회(회장 정복순) 회원들은 축제를 새로운 관점에서논의한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며, 안동의 다양한 축제가 경쟁력 있는 양질의축제로 지역 발전을 견인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연구해 나갈 뜻을 밝혔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