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어려운 계층 의료급여사례관리 효율성 높여

의료급여재정 누수 방지, 현장중심 밀착형 서비스, 합리적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19-05-16 [16:28]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의료급여수급자에 대한 의료급여 재정안정화와 대상자의 건강관리를 위해 도입된 의료급여사례관리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2019년 의료급여사례관리 연간계획을 수립하고 생활이 어려운 시민에게 적극적인 의료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 (사진)은 포항시 의료급여사례관리사가 장기입원자를 방문하여 상담 및 관리를 하고 있다.     © 포항시 제공


의료급여제도는 생활유지능력이 없거나 생활이 어려운 저소득 주민의 의료문제를 국가가 보장하는 공공부조제도로, 건강보험과 함께 국민의료보장의 중요한 수단이 되는 사회보장제도이며, 포항시 의료급여 수급자는 2019년 4월말 기준 18,290명이다.

 

이에 포항시는 의료급여재정을 안정화와 수급자들의 건강한 삶을 지원하기 위해 의료급여 과다 이용자와 비합리적 공급자, 신규수급자를 대상으로 의료급여제도의 올바른 이해와 합리적 이용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고위험군, 집중관리군, 장기 입원자, 신규수급권자로 구분해 현장중심의 밀착형 사례관리를 적극 전개하고 있다.

 

이와 같은 노력으로 2017년 대비 2018년 고위험군 급여비 증감현황에서는 입원일수가 69%, 투약일수 19%, 기관부담금 45% 등의 감소를 보이며, 1인당 총 진료비도 45% 감소하는 결과가 나타났다.

 

포항시에는 현재 의료급여관리사 6명이 활동하고 있으며, 연간 1인당 300명의 고위험군 및 장기입원자 등 총 1,800여명의 사례관리대상자를 정하고 상담과 방문 등 집중 관리에 나서고 있다.

 

한편, 시는 신규수급자에 대한 읍면동 순회교육, 장기입원자 사례관리를 위한 의료기관 실태조사 및 방문교육을 실시하고 정보부족으로 제때 필요한 행정절차를 이행하지 않아 불이익을 당하지 않도록 의료급여제도를 적극 안내하고 어려움에 처해있는 수급자들을 대상으로 간병연계, 병원입원, 시설입소 시키는 등 지역사회와 연계하는 활동도 펼치고 있다.

 

정기석 포항시 복지국장은 “앞으로도 불필요한 진료비 지출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사례관리대상자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관리를 실시할 계획이며, 의료급여수급자의 적정의료 지원을 통한 건강한 삶의 질 향상과 다양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