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농업기술센터, 현장에서 답을 찾는다!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19-07-01 [11:15]

【브레이크뉴스 경북 영양】이성현 기자= 영양군(군수 오도창) 농업기술센터는 농업 현장의 문제점 해결과 직원 능력 함양을 위해 농업 기술 업무 연찬을 강화하고 있다고 1일 밝혔다.

 

▲ 영양군 농업기술센터, 직원역량강화 실시     © 영양군

 

농업기술센터에서는 지난 4월 영농기에 맞추어 작물생리 등 4개 분야에 직원 자율적으로 팀을 구성하여 매월 2회 이상 업무연찬과 농업 현장을 같이 돌며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신규 지도사의 역량을 높이기 위하여 경력이 많은 지도사와의 멘토 ․ 멘티를 지정하여 농업 현장 민원 처리 시 함께 현장을 출장하여 작목별 병해충 진단, 농업인 상담 등 선배 지도사의 현장지도 경험을 공유하는 시간을 통해 신규 지도사의 역량을 높여 나가고, 현장의 애로 사항을 청취하여 새로운 시범사업과 농업 정책에 반영할 사항을 발굴하고 있다.

 

임숙자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새로운 농업기술 전파 및 농가 소득 향상을 위해 적극적으로 연구하고 노력하는 자세로 농업인의 눈높이에 맞는 맞춤형 현장 지도를 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