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농업인 웃음짓게 하다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19-09-18 [12:06]

【브레이크뉴스 경북 봉화】이성현 기자= 민선7기 엄태항 봉화군수의 공약사항으로 추진한 농업인 경영안정자금이 지역 농업인들을 웃음짓게하고 있다.

 

▲ 농업경영안정자금을 받고 기뻐하고 있는 모습-조신열씨(봉성면,60세)     © 봉화군

 

봉화군에 따르면 군은 경북도내 처음으로 농업인 경영안정자금 정책을 도입해 금년도 신청농가 중 농업경영체등록여·부, 주소, 실거주, 농외소득 한도 초과 등 심사에서 적격자로 판정된 6,400여 농가에 각50만원씩 32억원의 농업인경영안정자금을 봉화사랑상품권으로 9월 9일부터 지급하고 있다.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지급받은 농업인들이 소모성 농자재와 생필품을 쉽고 자유롭게 구입하고, 아울러 문화생활 등 다양한 경제활동을 지역 내에서 하도록 하여 지역상가에는 활기가 넘치고 상인들 또한 매출이 올라 반기는 분위기다.

 

엄태항 군수는 봉화퍼스트(first)의 적극적인 실천을 위해서 “경영안정자금을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지급하여 농업인의 소득안정과 삶의 질 향상은 물론, 소상공인 및 영세자영업자의 소득을 높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봉화군 관계자는 앞으로 본 사업이 농업인 호응과 지역경제에 효과가 있어 성공적으로 정착되면 연차적으로 금액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