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국도시 문경, 나라사랑 태극기 달기 운동에 나서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19-09-26 [12:16]

【브레이크뉴스 경북 문경】이성현 기자= 문경시는 오는 9월 26일부터 10월 9일까지 국민통합을 이루고자긍심을 드높이고자, 나라사랑 태극기 달기 운동을 대대적으로 전개한다.  

 

▲ 태극기 달기 포스터     © 문경시

 

태극기 달기 운동은 국가 경축일과 기념일이 많은 10월을 맞아1일 제71주년 국군의 날, 3일 제4351주년 개천절, 9일 573돌 한글날에도 계속이어진다.

 

시는 먼저 국기 선양사업의 효과적 추진을 위하여 태극기 달기 운동 홍보 및 지도점검반을 구성하고, 각 읍면동 별로 주민들과 함께 국기 게양운동을 확산시켜나가기로 했다.

 

이에 따라 9월 27일부터 각 읍면동 주요 가로변 가로기를 게양하고, 읍면동 청사및 관내 모든 마을회관의 국기게양대를 정비할 뿐 아니라 도로변 및 각 기관에 설치된 태극기가 오염․훼손된 경우 적극 교체하는 등 일제정비에 나설 계획이다.

 

아울러 마을방송, 각종 교육, 각종 온라인 매체 등을 통해 태극기 달기 운동 홍보에총력을 기울이고, 공동주택 등에는 안내방송도 실시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이번 운동은 공무원 뿐 아니라 각 기관․단체에서 홍보활동에 적극적으로가세하여 더 이상 관 주도의 하향식 운동이 아니라,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통해소통의 기회를 창출하고 주민화합을 이루는 계기를 마련한다는 점에서 귀추가 주목된다.

 

문경시 관계자는 ‘최근 안보위기와 불안한 국제정세, 내수 부진 등으로 국가가 어려운시기인 만큼, 태극기 달기 운동을 통해 문경시의 단결된 애국심을 보여줄 수 있도록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