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수성구, 도시공원 등 20개소 금연구역 추가 지정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19-11-06 [15:06]

【브레이크뉴스 대구 】이성현 기자= 대구 수성구(구청장 김대권)는 지난 달 15일 금연 환경을 조성하고 구민을 간접흡연 피해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지산공원, 범물공원 등 도시공원 16개소와 신설 버스정류소 덕원고등학교 앞 등 4개소를 추가 금연구역으로 지정했다고 6일 밝혔다 .

 

▲ 대구 수성구청전경     © 수성구

 

이는 대구광역시수성구 금연 환경조성 및 간접흡연 피해방지 조례 및 시행규칙에 따라 지정됐으며 올해 10월 15일부터 내년 1월 14일까지 3개월간 금연구역 계도기간을 거쳐 2020년 1월 15일부터 금연공원에서 흡연할 경우 2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수성구는 계도 기간 중 금연공원임을 적극 홍보하기 위해 계도요원을 투입해 공원을 순회하고 공원 내 현수막 등을 게시, 흡연자 계도 및 금연 홍보를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여수환 수성구보건소장은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