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예산확보로 농어촌생활용수개발 탄력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19-12-04 [13:04]

【브레이크뉴스 경북 의성】이성현 기자=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2020년 농어촌생활용수개발에 예산 69억원을 확보, 급수구역 확충에 나선다고 4일 밝혔다.

 

▲ 의성군청 전경     ©의성군

 

현재 농어촌생활용수개발사업이 추진되는 지역은 춘산면 외 3개면(봉양면,금성면,가음면)으로, 2017년부터 2023년까지 306억원을 투입해 △상수관로 130.3km △배수지 1개소 △가압장 10개소를 설치하며 4,222가구 8,356명에 상수도를 보급할 계획이다.

 
군은 지금까지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완료했으며, 올해 66억원을 투입해 상수관로 39km를 설치하는 등 20%의 공정율로 공사를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 또한, 2020년에는 69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가음면 일원에 상수관로 29㎞, 배수지 1개소 등을 설치한다.

 
 또한, 안정적인 수돗물 보급을 위해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과 금성‧ 봉양면 노후관 개량사업에 110억원을 투입, 급수 보급률과 유수율 향상에도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김주수 의성군수는“농어촌생활용수개발사업과 노후관로 교체가 완료되면 만성적인 생활용수 부족지역에 안정적으로 물을 공급할 수 있어 지역주민 생활 환경개선에 크게 도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