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설 명절 비상진료의료기관·휴일지킴이 약국 운영

가 -가 +

김가이 기자
기사입력 2020-01-23 [14:22]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경주시는 설 명절 연휴기간 진료공백에 따른 비상응급의료대책을 마련해 시민 및 귀성객들이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비상진료대책상황실과 비상진료의료기관 및 휴일지킴이 약국을 지정·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오는 24일부터 27일까지 연휴동안 비상응급의료체계를 유지·운영하는 병원은 지역응급의료센터인 동국대 경주병원을 비롯해 그 외 당직의료기관 36개소, 약국 54개소가 운영을 하며 인근 편의점에서 해열제·진통제 등의 안전상비의약품을 구매할 수 있다.

 

▲ 동국대 경주병원 전경     ©동국대 경주병원 제공

 

비상진료기관 및 휴일지킴이약국, 응급처지 및 응급환자 등의 안내는 119 구급상황관리센터, 보건복지부콜센터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으며, 연휴일자별 운영계획은 경주시 보건소, 경주시청 및 각 읍·면·동의 홈페이지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그 외에도 중앙응급의료정보센터, 휴일지킴이 및 ‘응급의료정보제공’ 앱(App)을 통해 가장 가까운 의료기관이나 약국을 검색할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연휴기간 당직의료기관과 휴일지킴이약국을 운영하고 도·시·군 비상진료 대책상황실을 통해 지역주민들의 생명과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비상진료체계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가이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경주시, 설 명절, 비상진료의료기관, 휴일지킴이약국, 동국대 경주병원,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