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2020 문화누리카드 발급 시작

1인당 연간 9만 원 지원

가 -가 +

김가이 기자
기사입력 2020-02-04 [14:38]

▲ 경주시청 전경     ©경주시 제공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경주시는 2월부터 6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문화누리카드를 발급한다고 4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문화누리카드는 문화예술, 여행, 체육 활동지원으로 소외계층 삶의 질 향상과 계층 간 문화격차 해소를 도모하는 사업으로 올 해 기금과 도비, 시비를 포함 총 사업비 7억 7천만원을 투입해 8천500여명의 대상자를 지원할 예정이며 1인당 지원 금액은 지난해 대비 1만원 인상된 연간 9만원이다.

 

사용분야는 도서·음악·영상·공연·미술·문화체험 등 ‘문화예술’, 교통수단·여행사·관광지·숙박 등 ‘여행’, 스포츠관람·체육용품·체육시설 등 ‘체육’ 등으로 전국 가맹점에서 지원금 사용이 가능하며 할인혜택도 누릴 수 있다.

 

신규 발급 신청은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거나 신분증 지참 후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방문 신청하면 된다.

 

기존 사용자는 문화누리카드 고객센터 및 홈페이지를 이용한 신청,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방문신청 모두 가능하며 발급기간은 2월부터 11월 30일까지고 사용기간은 12월 31일까지이다.

 

경주시 관계자는 “2020년에는 문화누리카드 사업을 통해 소외계층이 보다 폭 넓은 문화 향유기회를 갖기를 바라며 사용기간을 넘기면 자동으로 소멸되는 만큼 사용기간 내에 대상자들이 전액 사용해 혜택을 놓치는 일이 없도록 홍보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김가이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