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새콤달콤 아삭아삭 ‘피크닉’ 사과 출하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9-18 [16:36]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예천군에서만 생산되는 신품종 사과 ‘피크닉’이 18일부터 본격적으로 출하된다.

 

▲ 피크닉 사과 출하  © 예천군

 

예천군에 따르면 ‘피크닉’은 무게 220g정도의 중과형으로 이름처럼 나들이 가기 좋은 계절인 9월말부터 10월말까지 맛볼 수 있으며, 새콤달콤하고 아삭한 식감으로 소비자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피크닉’ 품종은 농촌진흥청 사과연구소에서 육성해 2011년 품종 등록된 후 예천에서 지역적응시험을 거쳐 2015년부터 본격 재배되기 시작했다.올해 생산량은 약 30톤 내외이며 백화점과 능금농협으로홍보 및 판매될 예정이다

 

재배 6년차를 맞은 올해에는 지난해까지 맛을 본 소비자들의 입소문을 타고 주문이 이어지고 있으나 봄철 저온피해와 긴장마로 생리장해 및 병해충 피해가 있어 출하량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피크닉 사과는 한손에 잡히는 작은 크기를 가지고 있어 핵가족 및 1인가구의 선호도가 높고 과육이 단단하여 군 대표 사과 품종으로 자리매김 할 것으로 예천군은 기대하고 있다.

 

최효열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경쟁력 있는 우수한 사과를 생산하기 위해 피크닉을 우리지역에 도입하게 되었다.”며, “많은 사람들이 예천 사과를 맛볼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고 말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