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민주당 지도부, 오는 28일 대구 찾아 예산정책협의회 개최

이성현 기자 l 기사입력 2021-06-25

본문듣기

가 -가 +

▲ 민주당 대구시당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오는 28일 대구를 찾아 현장 최고위원회의 및 내년도 국비확보를 위한 더불어민주당-대구광역시 예산정책협의회를 개최한다.

 

오전 9시부터 대구삼성창조캠퍼스 1층 C-quad에서 더불어민주당 대구 현장 최고위원회가 시작되며 이어서 오전 10시 20분에 예산정책협의회가 진행될 예정이다. 

 

2022년도 대구시 국비예산을 논의하기 위한 협의회 현장에는 송영길 당대표 및 김용민·강병원·백혜련·김영배·전혜숙·이동학 최고위원, 윤관석 사무총장, 유동수 정책위수석부의장, 맹성규 예결위 간사, 김영호 당대표 비서실장, 김진욱 대변인, 대구광역시 홍의락 경제부시장, 김대진 대구광역시당위원장, 대구지역위원장 등이 대거 참석한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내년도 대구시의 예산 확보 방안과 함께 대구경북통합신공항 관련 특별법, 대구∼광주간 달빛내륙철도가 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포함, 이건희 미술관 유치 등  산적해 있는 지역 현안에 대한 논의가 이어질 전망이다.

 

김대진 대구시당위원장은 “이번 예산정책협의회가 대구의 민주주의 발전뿐 아니라, 지역 경제발전에 있어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나아가 영호남 연대의 핵심인 대구가 다른 지역을 견인할 수 있도록 힘을 모으는 자리가 되기를 기대하며 이번 예산정책협의회 이후에도 지역의 현안들을 지속해서 당 지도부에 건의 드릴 것”이라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대구광역시당은 이번 현장 최고위원회의 및 예산정책협의회 일정과 관련하여 “2022년도 대구지역 핵심 사업을 파악하고 지역에 필요한 예산들이 반영될 수 있도록 더불어민주당 지도부와 적극적으로 협의할 것이며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내년 대선과 지방선거를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전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The Democratic Party leadership will visit Daegu on the 28th to hold an on-site supreme committee meeting and the Democratic Party-Daegu Metropolitan City Budget Policy Council to secure government funds for next year.

 

At 9 am, the Daegu On-site Supreme Committee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will start at C-quad on the 1st floor of the Daegu Samsung Creative Campus, followed by the Budget Policy Council at 10:20 am.

 

At the site of the council to discuss the Daegu city government budget for 2022, Party Leader Song Young-gil, Kim Yong-min, Kang Byung-won, Baek Hye-ryun, Kim Young-bae, Jeon Hye-sook, Lee Dong-hak, secretary-general Yoon Kwan-seok, Senior Vice-Chairman of the Policy Committee, Yoo Dong-su, Preliminary Committee Secretary Maeng Seong-gyu, Kim Young-ho, chief of staff of party representative, Kim Jin-wook, spokesperson Kim Jin-wook, Daegu Metropolitan City Deputy Economy Mayor Hong Ui-rak, Daegu Metropolitan City Party Chairman Kim Dae-jin, and Daegu Regional Chairman, etc.

 

At the meeting, discussions on local issues such as the Daegu-Gyeongbuk Integrated New Airport-related special law, the Daegu-Gwangju Dalbit Inland Railway 4th national railway network construction plan, and the attraction of the Lee Kun-hee Art Museum will continue along with the plan to secure the budget for next year. .

 

Kim Dae-jin, chairman of the Daegu City Party, said, “I hope that this budget policy council will play a leading role in not only the development of Daegu’s democracy but also the economic development of the region, and furthermore, it will be a place to gather strength so that Daegu, the core of the Yeongho-nam solidarity, can lead other regions. We will continue to suggest local issues to the party leadership after this budget policy meeting,” he said.

 

Regarding the schedule of the on-site supreme committee meeting and budget policy council, the Daegu Metropolitan City Party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said, “We will actively consult with the leadership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so that we can identify key projects in the Daegu region in 2022 and reflect the necessary budgets in the region. Based on that, we will thoroughly prepare for next year’s presidential and local election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naver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