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김정재 의원, 지방 이전 기업친화 법안 대표발의

포스코홀딩스 포항 이전 탄력받아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박영재 기자
기사입력 2023-01-05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김정재 국회의원(국민의힘·포항북)은 지방으로 이전하는 수도권 기업의 재정·행적 지원을 위한‘국가균형발전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과 ‘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5일 밝혔다.

 

▲ 김정재 의원     ©박영재 기자

김 의원에 따르면 현재 대한민국 국토면적의 약 12%에 불과한 수도권에 전 국민의 50% 이상이 거주하고, 경제·금융·산업 등 주요 인프라 대부분이 집중되어 국토균형발전이 원활하지 이뤄지지 못했다.

  

이를 해소하기 위해 지방 이전 기업에 대해 지원하는 법안이 있었지만, 구체적인 지원 규정이 없어 인력확보 지원, 세제혜택, 설비투자, 사업장소 제공 등 현실적으로 기업의 지방 이전에 필요한 각종 지원에 한계가 있었다.

  

이에 김정재 의원은 수도권 기업의 지방 이전 시 △지방 이전 기업 전용 산업단지 조성 지원, △주택공급 및 주택구입자금 융자 등 근로자의 이주 지원, △근로자 정주여건 개선을 위한 국공립어린이집 설치 등의 지원 근거를 규정한 ‘국가균형발전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또, 지방으로 이전한 기업의 공장이나 본사에서 발생하는 소득에 대해 법인세나 소득세를 감면하는 특례 기간을 연장한 ‘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법률안’도 함께 대표 발의했다.

  

이번 법안들은 최근 포항시민들의 최대 관심사인 포스코홀딩스의 지주사 포항 이전 문제에도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

  

포스코 물적분할을 통해 지주회사로 설립된 포스코홀딩스는 올해 초 예정된 주주총회를 통해 포스코홀딩스 소재지를 포항으로 이전하는 안건을 상정한다는 방침을 공언한 바 있다.

  

수도권 기업의 지방 이전을 지원하는 이번 법안들이 올해 포스코홀딩스 주주총회에서 주주들을 설득하는 데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정재 국회의원은 “이번 법안이 개정되면 국가균형발전 촉진에 기여하게 될 것”이라면서 “지방 이전 기업에 대해 친화적인 법안들이 올해 초 예정된 포스코홀딩스 주주총회에서 지주사 포항 이전에 대한 주주들의 선택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Rep. Kim Jeong-jae, representative of the provincial relocation business friendly bill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Kim Jeong-jae (People’s Power, Pohang North) announced on the 5th that he proposed a ‘Partial Amendment Act on the Special Act on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and ‘Partial Amendment Act on the Restriction of Special Taxation Act’ to support the financial and performance of companies in the metropolitan area relocating to the provinces.

 

According to Rep. Kim, more than 50% of the people live in the metropolitan area, which currently accounts for only about 12% of the country's land area, and most of the major infrastructure such as economy, finance, and industry is concentrated, making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difficult.

 

In order to solve this problem, there was a bill to support companies relocating to provincial areas, but there were no specific support regulations, so there were limitations in various types of support necessary for companies relocating to provincial areas, such as support for securing manpower, tax benefits, facility investment, and business location provision.

 

In this regard, Congressman Kim Jeong-jae stipulates the grounds for support such as △support for the creation of industrial complexes exclusively for companies relocating to provincial areas, △support for workers' relocation, such as housing supply and loans for housing purchases, and △installation of a national and public daycare center to improve the settlement conditions of workers. He made a representative proposal for the 'Partial Amendment to the Special Act on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In addition, the Representative Proposition of the ‘Partial Amendment to the Restriction of Special Taxation Act’, which extends the special period for reducing or exempting corporate tax or income tax on income generated from factories or headquarters of companies relocated to provincial areas, was also proposed.

 

These bills are expected to be of great help in relocating Pohang, the holding company of Posco Holdings, which is the biggest concern of Pohang citizens.

 

Posco Holdings, which was established as a holding company through the physical division of POSCO, announced its policy to propose an agenda to relocate POSCO Holdings to Pohang through a shareholders' meeting scheduled earlier this year.

 

These bills supporting the relocation of companies in the metropolitan area are expected to be a great help in persuading shareholders at this year's POSCO Holdings shareholders' meeting.

 

Representative Kim Jeong-jae of the National Assembly said, “If this bill is revised, it will contribute to the promotion of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I expect it to be crazy,” he said.

<저작권자ⓒ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재,지방 이전 기업친화 법안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