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주시, 도심 속 생태공원 ‘구곡지 친수공간’ 조성사업 ‘순항 중’
박희경 기자   |   2024-01-18

【브레이크뉴스 포항】박희경 기자=경주시가 용강동 구곡지 일원 1만 5000㎡ 부지에 조성하고 있는 ‘구곡지 친수공간 조성사업’이 순항중이다.

 

▲ 경주 용강동 구곡지 현장 모습  © 경주시


수생식물, 전망데크, 산책로와 목교 등이 조화롭게 어우러진 아름다운 생태공원으로 거듭나게 되는 ‘구곡지 친수공간’의 공정률은 90%로, 오는 5월 개장을 목표로 조성되고 있다.

 

총 사업비 24억원이 투입된 이번 사업은 습지공간과 조깅트랙을 연결하는 목교, 수변산책로 등을 조성해 시민들이 휴식과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친수공간을 만든다는 게 골자다.

 

이를 위해 시는 2019년 11월부터 주민설명회와 관련부서 협의를 시작으로  2022년 9월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같은 해 10월부터 본격적인 조성공사에 돌입했다.

 

주요 시설물은 길이 176m 너비 3.6m 규모 타원형 조깅 트랙, 길이 650m 너비 2m 황토 산책로 및 운동시설과 파고라 등이다. 또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40면 규모의 주차장과 공용 화장실도 함께 조성된다.

 

‘구곡지 친수공간’이 개장하면 도심 속 저수지를 일반에 잘 알려진 ‘구곡지’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생태친수공간이 마련되는 셈이다.

 

이를 통해 인근 지역 주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조성해 정주여건을 높이고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주시는 앞으로도 구곡지 친수공간과 같은 도심속 쉼터를 추가로 조성해 시민들이 도심 속에서 웰빙을 누릴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Gyeongju City, ‘Gugokji Waterfront Space’ construction project, an ecological park in the city, is ‘on track’

 

The ‘Gugokji Waterfront Space Creation Project’, which Gyeongju City is building on a 15,000㎡ site in Gugokji, Yonggang-dong, is progressing.

 

The ‘Gugokji Waterfront Space’, which will be reborn as a beautiful ecological park with a harmonious combination of aquatic plants, an observation deck, a walking path, and a wooden bridge, is 90% complete and is being created with the goal of opening in May.

 

The gist of this project,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2.4 billion won, is to create a waterfront space where citizens can enjoy rest and leisure by creating a wooden bridge connecting the wetland space and a jogging track, and a waterside walking path.

 

To this end, the city started with resident information sessions and consultations with related departments in November 2019, completed the detailed design in September 2022, and began full-scale construction in October of the same year.

 

The main facilities include an oval jogging track with a length of 176m and a width of 3.6m, a red clay walkway with a length of 650m and a width of 2m, exercise facilities, and a pergola. Additionally, a 40-space parking lot and public restrooms will be built for the convenience of users.

 

When the ‘Gugokji Waterfront Space’ opens, an ecological waterfront space will be created where one can enjoy a panoramic view of ‘Gugokji,’ a well-known reservoir in the city.

 

Through this, the plan is to create a pleasant environment for residents in nearby areas, improve living conditions, and provide a variety of attractions.

 

Gyeongju Mayor Joo Nak-yeong said, “Gyeongju City will continue to focus its administrative power on creating additional rest areas in the city center, such as Gugokji waterfront space, so that citizens can enjoy well-being in the city center.”

뒤로가기 홈으로

경주시,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