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구미시,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선정…3년간 특별교부금과 맞춤형 지원 받아
이성현 기자   |   2024-02-28

【브레이크뉴스 구미】이성현 기자=구미시가 28일 지역교육을 혁신해 유아 돌봄부터 초‧중등, 고등교육, 지역산업까지 연계로 지역 정주 인재를 양성하는 교육부 공모사업인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지정 공모’ 사업에 선정됐다.

 

▲ 24.1월 구미 교육발전특구 업무협약  © 구미시


이번 공모 선정으로 구미시는 3년간 30억 원에서 최대 100억 원의 특별교부금과 지역 맞춤형 특례 지원을 받으며, 3년간 시범운영 후 평가를 거쳐 교육발전특구로 정식 지정된다.

 

민선 8기 김장호 시장 취임 후 구미시는 지역을 살리는 핵심 열쇠가 교육에 있다고 보고 다양한 교육 혁신 사업을 추진해 왔다.

 

진학 진로 지원센터 개소, 교육부-학교복합시설 공모사업 선정(전국 최다 2개소), 경북교육청과의 긴밀한 협력관계 구축을 통한 경북미래교육지구 사업, 도교육청 구미도서관 이전, 거점형 돌봄센터-구미늘품뜰과 같은 행정과 교육자치 기관 간 모범적 협업사례를 만들었다.

 

또한 방산‧반도체 등 지역 특화산업 맞춤형 인재 양성을 위해 ‘지역산업 기반 인재 양성 업무협약’체결 후 지역인재 양성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구미교육발전특구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구미시, 교육지원청, 대학, 반도체 및 방산 기업체, 고등학교가 모두 참여하는 ‘구미교육 지역 협력체’를 구성하는 등 다각적인 노력을 펼쳐왔다.

 

시는 경북 최대 학생 수를 가진 첨단 신산업 중심의 젊은 도시의 특성을 살려 ‘구미교육발전특구’의 비전을 ‘사람과 기업이 함께 성장하는 교육도시’로 정하고, 지속 가능 돌봄, 지역 책임-기업 참여 공교육 혁신, 산업 맞춤형 인재 육성의 3대 목표를 설정했다.

 

시는 향후 교육부 컨설팅을 통해 사업별로 세부 실행계획을 수립하고, 道교육청-구미교육지원청-지역대학 등으로 구성된 구미교육발전특구 지역 협력체를 중심으로 실무협의회, 사업추진단을 구성해 실효성 있고 속도감 있게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이번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지정으로 지역 전체가 함께하는 교육 협력체계를 구축할 것이며, 지역의 인재가 지역에서 취업하고 정주하는 선순환 체계를 조성해 ‘지역을 살리는 인재, 인재로 성장하는 구미’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Gumi City selected as pilot area for special education development zone… Receive special grants and customized support for 3 years

 

On the 28th, Gumi City was selected for the ‘Educational Development Special Zone Pilot Area Designation Contest’, a public contest project of the Ministry of Education to innovate local education and foster local talent by linking everything from early childhood care to elementary and middle school, higher education, and local industry.

 

As a result of this contest selection, Gumi City will receive a special grant of 3 billion won to a maximum of 10 billion won over 3 years and regionally tailored special support, and will be officially designated as a special education development zone after 3 years of pilot operation and evaluation.

 

Since taking office as Mayor Kim Jang-ho in the 8th popular election, Gumi City has promoted various education innovation projects, believing that education is the key to revitalizing the region.

 

Opening of the Career Support Center, selection of the Ministry of Education-School Complex Facilities Contest (the largest number in the country, 2), Gyeongbuk Future Education District project through establishment of a close cooperative relationship with the Gyeongbuk Office of Education, relocation of the Gumi Library of the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base care center - Gumi Neulpum We have created an exemplary case of collaboration between administrative and educational autonomous organizations such as Ttul.

 

In addition, we are actively promoting local talent training projects after signing the 'Regional Industry-Based Talent Cultivation Business Agreement' to cultivate talent customized for regional specialized industries such as defense and semiconductor. In order to successfully promote the Gumi Educational Development Special Zone, Gumi City, Office of Education, and universities , semiconductor and defense companies, and high schools have all participated in various efforts, such as forming the 'Gumi Education Regional Cooperation'.

 

Taking advantage of the characteristics of a young city centered on cutting-edge new industries with the largest number of students in Gyeongbuk, the city set the vision of 'Gumi Educational Development Special Zone' as 'an educational city where people and companies grow together', sustainable care, local responsibility and corporate participation. We set three goals: innovation in public education and nurturing industry-tailored talent.

 

In the future, the city will establish detailed implementation plans for each project through consulting with the Ministry of Education, and form a working-level council and project promotion group centered around the Gumi Educational Development Special Zone regional cooperation body consisting of the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Gumi Office of Education, and local universities to ensure an effective and speedy plan. We plan to move forward with the project.

 

Gumi Mayor Kim Jang-ho said, “With this designation as a pilot area for special education development zones, we will establish an educational cooperation system for the entire region, and create a virtuous cycle system in which local talent finds employment and settles down in the region, making ‘Gumi a talented person who saves the region and grows into a talented person.’ “We will continue to create,” he said.

뒤로가기 홈으로

구미시,교육발전특구,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