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경북도, 2024년 청년정책 시행계획 수립
이성현 기자   |   2024-02-29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경상북도는 새로운 지방시대를 이끌어갈 경북 청년을 위해 총 152개 사업 3,188억 원 규모의‘2024년 경상북도 청년정책 시행계획’을 수립하고, 28일‘경상북도 청년정책조정위원회’에서 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 청년정책조정위원회  © 경북도


28일 경북도에 따르면 ‘청년정책 시행계획’은 청년기본법과 5년마다 수립되는 정부 청년정책 기본계획을 바탕으로, 매년 시도별 청년정책을 종합해 수립한다.

 

특히, 올해는 2023년 대비 총 260억원이 늘어난 규모로, 경북 청년창업 아이디어 발굴 프로젝트, 글로컬대학30, 천 원의 아침밥, K-U시티 정주 환경 조성, 지역산업 기반인재 양성 및 혁신 기술개발 사업등 청년 지역 정주를 책임질 굵직한 신규사업들이 눈에 띈다.

 

분야별로 주요 내용을 살펴보면,일자리 분야는 73개 사업 848억원으로,청년 창업 아이디어를 적극 발굴·사업화를 지원하고, 청년 기업의 도약을 위한 투자펀드 운용 등 경북형 창업 성공 프로세스를 구축한다.

 

다양한 분야의 청년인턴제 지원과 청년 취업역량 강화,근로 청년의장기근속 유도, 청년일자리 창출 우수기업에인센티브(근로환경 개선)를 제공하는 등 청년일자리를 확대한다.

 

주거 분야는 6개 사업 231억원으로, 청년 주거비 경감을 위한 무주택 청년 1,400여 명 대상 월 최대 20만원 월세, 신혼부부 전세보증금(최대 2억원) 이자를 제공한다.

 

K-U시티 참여기업 종사자 쉐어하우스제공 등 청년 지역유입을 위한 안정적 주거 지원에도 힘쓴다.

 

교육 분야는 32개 사업 1,799억원으로, 수소·풍력산업, 인공지능, 해양바이오, 원자력 등 지역특화 분야 인재를 대학과 연계하여 양성하고, 글로컬대학30,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 등 대학혁신을 통한 지역인재 양성 허브역할을 강화한다.

 

또한, 학자금 대출이자 지원을 통해 교육비 부담을 완화하고, 근로청년의학사학위 취득 지원, 대학일자리플러스센터 지원 등 청년 진로지원을 돕는다.

 

복지․문화 분야는 25개 사업 282억원으로, 청년내일저축계좌 및 청년근로자사랑채움 사업을 통해 저소득 근로청년의 자산형성을지원하고,자립준비청년·청년한부모 등 취약계층 청년을지원한다.

 

청년 건강을 위한 청년고민상담소, 청년 중독관리사업, 천 원의 아침밥 사업을 추진하며, 청년근로자 행복카드 지원으로청년 여가·문화활동을뒷받침한다.

 

참여․권리 분야는 16개 사업 26억원으로, 청년에게 맞춤형 청년정책 정보를 제공하고 정책참여 기회 확대를 위한‘청년e끌림’과 경상북도 청년정책추진단 운영, 청년프리랜서를 대상으로 지역 정착을 유도하는 경북살이 청년실험실 사업 등을 추진한다.

 

정성현 지방시대정책국장은“청년은 경북이 책임진다는 기조를 바탕으로2024년 청년정책 시행계획을 마련했다.”며,“청년이 밀착 체감하는 경북의청년정책이 되도록 청년 정책 참여를 높이고, 소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Gyeongbuk Province establishes youth policy implementation plan for 2024

 

Gyeongsangbuk-do Province established the ‘2024 Gyeongsangbuk-do Youth Policy Implementation Plan’ worth 318.8 billion won for a total of 152 projects for Gyeongbuk youth who will lead the new local era, and announced on the 28th that the ‘Gyeongsangbuk-do Youth Policy Coordination Committee’ confirmed the plan.

 

According to Gyeongbuk Province on the 28th, the ‘Youth Policy Implementation Plan’ is established every year by comprehensively combining the youth policies of each city and province, based on the Basic Youth Act and the government’s basic youth policy plan established every five years.

 

In particular, this year's total amount is 26 billion won, which is an increase of 26 billion won compared to 2023, and it is a project to discover youth startup ideas in Gyeongbuk, Glocal University 30, 1,000 won breakfast, creation of a K-U City settlement environment, nurturing local industry-based talent, and innovative technology development projects for youth. Major new projects that will take responsibility for local settlements stand out.

 

Looking at the main contents by sector, △The job sector is 73 projects worth KRW 84.8 billion, actively discovering and commercializing young start-up ideas, and establishing a Gyeongbuk-style start-up success process, such as operating an investment fund to help young companies take a leap forward.

 

We will expand youth jobs by supporting youth internship programs in various fields, strengthening youth employment capabilities, encouraging long-term employment of working youth, and providing incentives (improvement of working environment) to excellent companies that create youth jobs.

 

In the housing sector, 6 projects amount to 23.1 billion won, providing monthly rent of up to 200,000 won for about 1,400 homeless youth and interest on lease deposits (up to 200 million won) for newlyweds to reduce youth housing costs.

 

We also strive to provide stable housing support for young people entering the area, such as providing share houses for employees of K-U City participating companies.

 

In the field of education, 32 projects amounting to KRW 179.9 billion are aimed at nurturing talent in regionally specialized fields such as hydrogen and wind power industries, artificial intelligence, marine bio, and nuclear energy in connection with universities, and universities such as Glocal University 30 and local innovation projects based on local government-university cooperation. Strengthen the role of a hub for nurturing local talent through innovation.

 

In addition, it alleviates the burden of education costs through support for student loan interest, and helps youth career support, such as support for working young people to obtain a bachelor's degree and support for the University Job Plus Center.

 

The welfare and culture sector includes 25 projects worth KRW 28.2 billion, supporting the asset formation of low-income working youth through the Youth Tomorrow Savings Account and the Love Filling Project for Young Workers, and supporting vulnerable youth such as youth preparing for self-reliance and young single parents.

 

We promote a youth counseling center for youth health, a youth addiction management project, and a 1,000 won breakfast project, and support youth leisure and cultural activities by supporting happiness cards for young workers.

 

The participation and rights field includes 16 projects worth KRW 2.6 billion, providing customized youth policy information to young people, operating 'Youth e-attraction' to expand policy participation opportunities, and Gyeongsangbuk-do Youth Policy Promotion Team, and Gyeongbuk to encourage young freelancers to settle down in the region. Sal promotes youth laboratory projects, etc.

 

Jeong Seong-hyeon, director of the Local Policy Bureau, said, “Based on the principle that Gyeongbuk is responsible for youth, we have prepared a youth policy implementation plan for 2024.” He added, “We will increase youth policy participation and promote communication so that Gyeongbuk’s youth policy can be closely felt by young people.” “I will do my best,” he said.

뒤로가기 홈으로

경북도, 2024년 청년정책,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