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포항시, 간부공무원 책임 전담제로 병원과 실시간 소통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박영재 기자
기사입력 2024-02-29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포항시는 의료대란에 신속하게 대처하기 위해 29일부터 대형병원과 시 간부공무원을 1대 1 매칭하는 책임전담제를 실시키로 했다고 밝혔다.

 

▲ 장상길 포항시 부시장은 29일 지역 의료기관을 방문해 현장 상황을 점검하고 의료관계자들을 격려했다  © 포항시


시는 의료파업 확대 및 장기화에 대비해 지역 내 대형 의료기관 5개소(세명기독병원, 포항성모병원, 포항에스병원, 좋은선린병원, 포항의료원)에 대해 장상길 부시장을 총괄로 하는 간부공무원 책임 전담제를 실시해 실시간 모니터링 및 애로사항 청취, 긴급 사항 등에 대한 조치에 나선다.

 

각 병원과 매칭된 책임전담관은 전담병원과 상시적 긴밀한 소통관계를 유지하며, 건의사항 청취, 응급실·중환자실 등 비상 진료 상황 확인을 통해 긴급상황 발생 시 의료진료체계가 빈틈없이 운영될 수 있도록 신속하게 조치하게 된다.

 

책임전담제의 총괄을 담당하고 있는 장상길 포항시 부시장은 29일 지역 의료기관을 방문해 현장 상황을 점검하고 의료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장 부시장은 포항의료원을 찾아 시민들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일선에서 진료에 힘쓰고 있는 관계자들을 격려하는 한편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시민들의 의료기관 이용에 불편함이 없는지 현장 상황을 점검했다.

 

포항의료원은 정부가 재난 위기 단계를 ‘심각’으로 격상한 지난 23일부터 평일 2시간 연장 운영, 공(일)휴일 오전 진료를 추가 운영하는 등 의료공백 최소화에 적극 힘을 보태고 있다.

 

장상길 부시장은 “진료 시간 확대와 응급환자 24시간 진료 등 시민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일선에서 노력하고 있는 의료원 관계자들에 감사드린다”며 “국민의 생명과 건강을 지키는 사명감으로 공공의료기관으로서 의료위기 상황을 극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의과대학 정원 확대에 반대하는 의사들의 집단행동이 전국에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포항지역의 의료기관에서 진료와 수술에 차질이 발생한 사례는 아직까지 없으며, 현재 지역 내 의원을 포함한 종합병원 진료는 원활하게 이용이 가능하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Pohang City, real-time communication with hospitals through dedicated responsibility for executive officials

 

Pohang City announced that in order to quickly respond to the medical crisis, it has decided to implement a responsibility system that matches large hospitals and city executives on a one-to-one basis starting on the 29th.

 

   In preparation for the expansion and prolongation of the medical strike, the city implemented a dedicated responsibility system for executive officials at five large medical institutions in the region (Semyeong Christian Hospital, Pohang St. Mary's Hospital, Pohang S Hospital, Good Sunlin Hospital, and Pohang Medical Center), with Vice Mayor Jang Sang-gil in charge. We monitor real-time, listen to difficulties, and take action on urgent matters.

 

   The responsible officer matched with each hospital maintains close communication with the hospital on a regular basis, listens to suggestions, and checks emergency medical conditions in the emergency room and intensive care unit to ensure that the medical care system operates flawlessly in the event of an emergency. Take action quickly.

 

   Pohang City Vice Mayor Jang Sang-gil, who is in charge of overall responsibility system, visited a local medical institution on the 29th to inspect the on-site situation and encourage medical personnel.

 

   On this day, Vice Mayor Jang visited Pohang Medical Center and encouraged the officials who are working hard to provide treatment on the front line to protect the health of citizens, while also inspecting the on-site situation to ensure that there are no inconveniences in citizens' use of medical institutions in case of an emergency.

 

   Since the 23rd, when the government raised the disaster crisis level to 'severe', Pohang Medical Center has been actively working to minimize medical gaps by extending operation by 2 hours on weekdays and operating additional treatment in the morning on public (Sunday) holidays.

 

   Vice Mayor Jang Sang-gil said, “I am grateful to the medical center officials who are working on the front lines to protect the health of citizens by expanding treatment hours and treating emergency patients 24 hours a day,” and added, “As a public medical institution, we are working hard to handle the medical crisis with a sense of duty to protect the lives and health of the people.” “Please continue to work together to overcome this,” he said.

 

   Meanwhile, while collective action by doctors opposing the expansion of medical school seats continues across the country, there have been no cases of disruption to treatment or surgery at medical institutions in the Pohang area, and treatment at general hospitals, including clinics in the region, is currently available smoothly. possible.

<저작권자ⓒ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항시,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