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구사이버대 심영섭 교수, 국제영화비평가연맹 한국본부 신임 회장에 선출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진예솔 기자
기사입력 2024-02-29

【브레이크뉴스 대구】진예솔 기자=대구사이버대학교(총장 이근용)는 상담심리학과 심영섭 교수가 국제영화비평가연맹 한국본부 신임 회장으로 선출됐다고 29일 밝혔다.

 

▲ 대구사이버대학교 상담심리학과 심영섭 교수  © 대구사이버대

 

지난 23일 신임회장으로 선출된 심영섭 교수는 국제영화비평가연맹 한국본부 전원들의 전원 찬성과 추대를 받아 임명되었다.

 

이에 따라 2024년 2월 24일부터 2026년 2월 23일까지 회장 역할을 수행하게 된 심 교수는 임기동안 한국영화비평을 국제사회에 알리고 피프레시상(FIPRESCI Awards) 심사위원들을 국내영화제에 심사위원으로 파견하고, 올해 국제영화비평가연맹 창립 30주년 기념을 위한 출간 등에 대한 업무를 맡을 예정이다.

 

심 신임 회장은 “먼저 이렇게 영광스러운 자리에 저의 소임을 다할 수 있도록 기회를 주신 회원들에게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앞으로 한국 영화를 세계 영화제에 알릴 수 있는 교두보 역할을 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Daegu Cyber University (President Lee Geun-yong) announced on the 29th that Professor Shim Young-seop of the Department of Counseling Psychology was elected as the new president of the Korean branch of the International Federation of Film Critics.

 

Professor Shim Young-seop, who was elected as the new president on the 23rd, was appointed with the unanimous approval and recommendation of all members of the Korean headquarters of the International Federation of Film Critics.

 

Accordingly, Professor Shim will serve as president from February 24, 2024 to February 23, 2026. During his term, Professor Shim will promote Korean film criticism to the international community and serve as a judge for the FIPRESCI Awards at domestic film festivals. It is scheduled to be dispatched to and be in charge of publications to commemorate the 30th anniversary of the founding of the International Federation of Film Critics this year.

 

New Chairman Shim expressed his feelings, saying, “First of all, I would like to express my deep gratitude to the members who gave me the opportunity to fulfill my duties in such an honorable position. In the future, I will serve as a bridgehead to promote Korean films to world film festivals.”

<저작권자ⓒ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대구사이버대,심영섭교수,국제영화비평가연맹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