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봉화군,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지정
이성현 기자   |   2024-02-29

【브레이크뉴스 봉화】이성현 기자=봉화군이 지난 28일 교육부 주관 ‘교육발전특구’시범지역(관리지역)에 지정됨에 따라 1년 단위 평가를 통해 보다 강화된 성과관리와 지원을 받게 됐다

 

▲ 봉화군청 전경     ©봉화군

 

29일 군에 따르면 전국에서 총 40건이 접수된 가운데 경북은 9개 시군이 신청해 8개 시군이 지정됐으며, 봉화군은 ‘이주사회를 대비하는 교육발전특구’모델 수립으로 시범지역에 지정됐다.

 

봉화군은교육발전특구 지정을 위해 경북도와 경북교육청 등 다양한 기관들과긴밀한 소통을 해왔다.

 

봉화군의 특구 모델을 살펴보면 역점사업인 K-베트남 밸리 조성사업과연계한 ‘지역 인재 양성으로 살기 좋은 글로컬 이주 사회’를 비전으로삼고 ‘이주 사회에 대비한 모두를 위한 교육 환경 조성’을 목표로 공존성, 다양성, 수월성, 포용성을 제고하는 교육발전특구를 지향했다.

 

세부 내용으로는 이주사회 대비 공존 이해 교육과정 편성과봉화군 산림자원을 이용한 공동체 의식 함양 생태·문화 체험, 다중언어역량 강화 교육, 한국적응지원 다문화커뮤니티 센터, 잠재적 이주 시민 육성 프로젝트 등이다.

 

특구 시범지역으로 지정된 봉화군은 매년 교육부에서 30억 원의 재정지원과 교육관련 규제 완화, 각종 특례 지정을 받는 등 공교육 혁신을 추진하게 된다.

 

박현국 봉화군수는 “이번 교육발전특구 시범지역 선정으로 인구소멸위험 지역인 봉화군이 교육발전을 통해 타개책을 마련하는 좋은 계기가됐으면 하는 바람이다.”라고 밝혔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Bonghwa-gun, designated as a pilot area for special education development zones

 

As Bonghwa-gun was designated as an ‘Education Development Special Zone’ pilot area (management area) hosted by the Ministry of Education on the 28th, it will receive stronger performance management and support through yearly evaluations.

 

According to the county on the 29th, a total of 40 cases were received from all over the country, and in Gyeongbuk, 9 cities and counties applied and 8 cities and counties were designated, and Bonghwa-gun was designated as a pilot area by establishing a model of a ‘special education development zone to prepare for a migrant society’.

  

Bonghwa-gun has been in close communication with various organizations, including Gyeongbuk Province and the Gyeongbuk Office of Education, to designate a special educational development zone.

 

Looking at Bonghwa-gun's special district model, the vision is 'a glocal migrant society in which people can live well by nurturing local talent' in connection with the K-Vietnam Valley development project, which is a key project, and coexistence with the goal of 'creating an educational environment for everyone in preparation for a migrant society'. It aimed to be a special educational development zone that enhances gender, diversity, excellence, and inclusiveness.

 

Details include organizing a curriculum to understand coexistence in preparation for a migrant society, developing ecological and cultural experiences using forest resources in Bonghwa-gun, developing a sense of community, multilingual competency strengthening education, a multicultural community center to support adaptation to Korea, and a project to foster potential migrant citizens.

 

Bonghwa-gun, which has been designated as a special zone pilot area, will promote innovation in public education by receiving 3 billion won in financial support from the Ministry of Education every year, relaxation of education-related regulations, and various special designations.

 

Bonghwa-gun Mayor Park Hyeon-guk said, “I hope that the selection of this special educational development zone pilot area will serve as a good opportunity for Bonghwa-gun, an area at risk of population extinction, to come up with a solution through educational development.”

뒤로가기 홈으로

봉화군, 교육발전특구, 관련기사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