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포항 호미반도 유채꽃 개화 시작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박영재 기자
기사입력 2024-03-11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포항 호미반도 경관농업 단지에 조성된 유채꽃이 개화를 시작해 3월 중순 활짝 펴 장관을 이룰 것으로 예상되며, 4월 중순까지 만개한 유채꽃을 만나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 유채꽃 단지 전경(지난해).   © 포항시


11일 포항시에 따르면 호미반도 경관농업 단지는 2018년 조성을 시작해 매년 10만평 이상의 유채꽃·유색보리·메밀꽃·해바리기 등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해왔으며, 올해도 50ha(15만평) 규모로 조성할 예정이다.

 

시는 호미곶에 유채꽃이 만개하는 오는 23일과 24일 양일 간 호미반도 경관농업 단지에서 ‘2024년 호미반도 유채꽃 개장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유채꽃 그림 손수건 만들기, 그립톡 만들기 등 다양한 공예 체험을 비롯해 유채를 활용한 체험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체험행사 외에도 야간관람과 문화 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를 선보인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경관 작물을 활용해 메밀 음식과 유채 아이스크림, 수제 맥주를 선보일 예정이다.

 

정경원 농업기술센터소장은 “활짝 핀 유채꽃과 바다가 어우러진 호미곶에 많은 관광객들이 찾아 포항의 매력을 즐기길 바란다”며 “사계절 다양한 경관 작물을 선보여 명품관광명소로 농민과 지역민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Pohang Homi Peninsula rape flowers begin to bloom

 

Rape flowers created at the Homi Peninsula Landscape Agricultural Complex in Pohang are expected to begin flowering and create a spectacular sight by mid-March, and it is expected that you will be able to see the rape flowers in full bloom by mid-April.

 

According to Pohang City on the 11th, the Homi Peninsula Landscape Agricultural Complex began construction in 2018 and has provided a variety of attractions such as rape flowers, colored barley, buckwheat flowers, and sunflowers on an area of more than 100,000 pyeong every year, and is scheduled to be developed on an area of 50ha (150,000 pyeong) this year as well.

 

The city plans to hold the ‘2024 Homi Peninsula Rape Flower Opening Ceremony’ at the Homi Peninsula Landscape Agricultural Complex on the 23rd and 24th, when rape flowers are in full bloom on Homigot.

 

At this event, various craft experiences such as making rape flower handkerchiefs and grip toks will be held, as well as experiential events using rapeseed.

 

In addition to experiential events, it offers various attractions such as night tours and cultural performances. In particular, this event will showcase buckwheat food, rapeseed ice cream, and craft beer using landscape crops.

 

Jeong Gyeong-won, director of the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said, “We hope that many tourists will visit Homigot, where blooming rape flowers and the sea come together, and enjoy the charm of Pohang.” He added, “We will strive to contribute to revitalizing the economy of farmers and local residents by introducing a variety of landscape crops throughout the four seasons as a luxury tourist attraction.” “I will do it,” he said.

<저작권자ⓒ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