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주호영 후보, 유권자 민원실 운영...하루 수십명 방문하며 성황이뤄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진예솔 기자
기사입력 2024-04-02

【브레이크뉴스 대구】진예솔 기자=주호영 대구 수성갑 국민의힘 후보가 주민생활 개선을 위해 운영하는 유권자 민원실이 대성황을 이루고 있다고 밝혔다.

 

▲ 유권자 민원실 운영  © 주호영 후보실


주 후보는 선거운동 기간인 28일부터 오는 9일까지 매일 오후 1시 30분부터 2시간 동안 주민생활 개선을 위한 민원을 접수받고 있다.

 

주호영 후보 사무실 관계자는 “유권자 민원실에는 하루에 수십명이 찾을 때도 있어 그야말로 대성황을 이룬다”고 전했다.

 

접수된 민원은 황금동 소재 송전탑 지하화, 알파시티 축구장 샤워장 설치 등 지역민의 불편을 해소해 달라는 것부터 제주도 해저터널을 추진해 주면 좋겠다는 국가적 민원까지 다양하게 분포되어 있다.

 

특히 2일에는 전국반려견훈련지도사 비상대책위원회 배호열 위원장이 임원진과 함께 방문해 올해부터 국가기술자격으로 실시되는 반려동물행동지도사 시험이 변별력 있는 시험이 될 수 있도록 해 달라는 건의를 하기도 했다. 

 

주호영 후보는 “생활에 불편함이 있거나 꼭 제안하고 싶은 정책이 있는 분들은 주저하지 마시고 꼭 한번 사무실을 찾아주시면 말씀하시는 내용들 잘 정리해서 삶이 즐거운 수성구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Daegu Suseong-Gap People Power Party candidate Joo Ho-young announced that the voter complaint center operated to improve the lives of residents is enjoying great success.

 

Candidate Joo is receiving complaints to improve residents' lives every day for two hours from 1:30 p.m. from the 28th to the 9th during the election campaign period.

 

An official from candidate Joo Ho-young's office said, "There are times when dozens of people visit the voter complaint office a day, making it a huge success."

 

The complaints received range from requests for resolving local residents' inconveniences, such as putting the power transmission tower in Hwanggeum-dong underground and installing shower stations at the Alpha City soccer field, to national complaints asking for the Jeju Island undersea tunnel to be promoted.

 

In particular, on the 2nd, Bae Ho-yeol, chairman of the National Pet Dog Training Instructor Emergency Response Committee, visited with executives and made a suggestion to ensure that the pet behavior instructor exam, which will be conducted as a national technical qualification starting this year, can be a discriminating test.

 

Candidate Joo Ho-young said, “If you have any inconveniences in your life or have a policy you would like to suggest, please do not hesitate and visit the office. I will do my best to organize what you say and create a Suseong-gu where life is enjoyable.”

<저작권자ⓒ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