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국힘 권영진 후보, "낙후된 달서병 발전시킬 일꾼에게 힘 모아달라"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진예솔 기자
기사입력 2024-04-02

【브레이크뉴스 대구】진예솔 기자=국민의힘 권영진 대구 달서구병 후보가 1일 대구MBC에서 열린 후보자 토론회에서 “달서병 지역을 새롭게 발전시킬 제대로 된 일꾼을 뽑아달라”고 호소했다.

 

▲ 권영진 보도자료 TV토론  © 권영진 후보실

 

그는 모두발언을 통해 “윤석열 대통령과 정부가 제발 일 좀 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는 국회를 만들어 달라”며 “대구에서 가장 낙후된 우리 달서병 지역을 발전시킬 국민의힘과 권영진에게 힘을 모아달라”고 말했다.

 

권영진 후보는 “대구시장 재임시절 결정한 대구시청 신청사를 원안대로 완공하고, 신청사와 이월드, 두류공원 일대를 두류관광특구로 지정하겠다”며 공약을 밝혔다.

 

또한 “서대구KTX역에서 죽전-본리-성당-두류네거리를 경유하는 서대구순환 모노레일을 건설해 낙후된 달서병 지역을 획기적으로 바꾸겠다”고 설명했다.

 

권 후보는 “지금 대한민국이 위기다. 진보좌파는 똘똘 뭉치고 있는데, 보수우파는 아직도 정신 못 차리고 있다”며 “대구에서부터 뭉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보수를 분열시켜 놓고 선거 후 국민의힘과 합당하겠다는 꼼수에 우리가 속으면 진보좌파들 좋은 일 시켜주는 것이다”라며 “지금까지 국회의원들이 했던 것과는 차원이 다른 정치를 보여드리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At the candidate debate held at Daegu MBC on the 1st, Kwon Young-jin, the People Power Party candidate for Dalseo-gu District in Daegu, appealed, “Please elect a proper worker who will bring new development to the Dalseo District.”

 

In his opening remarks, he said, “Please create a National Assembly that supports President Yoon Seok-yeol and the government so that they can do their work,” and added, “Please join forces with the People Power Party and Kwon Young-jin to develop our Dalseobyeong area, the most underdeveloped area in Daegu.” .

 

Candidate Kwon Young-jin announced his pledge, saying, “I will complete the new Daegu City Hall building as originally planned, which was decided upon while I was in office as mayor of Daegu, and designate the new building, E-World, and the area around Duryu Park as the Duryu Special Tourist Zone.”

 

He also explained, “We will dramatically change the underdeveloped Dalseobyeong area by constructing a West Daegu circular monorail that runs from the Seodaegu KTX Station to the Jukjeon-Bonri-Cathedral-Duryu intersection.”

 

Candidate Kwon said, “The Republic of Korea is in crisis right now. “The progressive left is coming together, but the conservative right is still not coming to its senses,” he said, emphasizing that “we need to unite starting from Daegu.”

 

He said, “If we are fooled by the trick of dividing the conservatives and aligning with the People Power Party after the election, we will be doing the progressive left a good job,” and expressed his determination, “I will show you a politics that is on a different level from what the National Assembly members have done so far.” .

<저작권자ⓒ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달서병,권영진,국민의힘 관련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