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대병원, 폐암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 받아

전체평균 97.47점을 상회하는 99.15점의 우수한 점수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17-04-20 [18:01]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영남대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실시한 ‘폐암 적정성 평가’에서 전체평균 97.47점을 상회하는 99.15점의 우수한 점수로 3년 연속 1등급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 영남대병원 전경     © 영남대 제공

 

폐암은 암 사망률 1위를 차지하며, 특히 70세 이상 남성에서 암발생률 1위를 차지하고 있을뿐 아니라 ‘조용한 암’이라는 별칭이 붙을 정도로 암이 진행되기 전까지 증세가 거의 없어 조기 발견이 어렵고 생존율이 낮은 치명적인 질병이다. 이번 폐암 3차 적정성평가는 2015년 1월부터 12월까지 원발성 폐암(폐에서 기원한 악성 종양)으로 진료(수술, 항암화학요법, 방사선치료)한 123기관을 대상으로 10,350건을 조사한 결과이다.

 

윤성수 병원장은 “대구·경북 권역 유일한 호흡기전문질환센터를 보유한 병원으로서 이번 평가에 만족하지 않고 환자가 신뢰를 갖고 진료 받을 수 있는 더 나은 환경과 우수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