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진 시장, "대구 산업구조혁신 성공 하자!"

"혁신은 하루아침에 되않는다 어려울 수록 성공 확신 가져야"

가 -가 +

박성원 기자
기사입력 2019-06-14 [21:01]

【브레이크뉴스 대구 】박성원 기자= 권영진 시장이 "대구 산업구조혁신 반드시 성공한다"며 어려울 때 일수록 인내하자고 확대간부회의에서 직원들을 독려했다.

 

▲ 6월 확대간부회의     © 대구시 제공

 

권 시장은 14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가진 확대간부회의에서 대구의 미래를 위한 혁신을 이야기 하며, “바로 공재불사의 정신이다. 대구의 산업구조혁신에 대해서 성공에 대한 확신을 가지고 인내하며 나가자, 이제 희망의 싹이 움트고 있다”며, "“혁신은 하루아침에 이루어지지 않는다. 어려울 때일수록 성공에 대한 확신을 가지고 인내하면서 끝까지 도전해 가야한다.”고 강조했다.

 

먼저 현안토론 주제인 2019 대구치맥페스티벌 성공 개최와 관련해 토론 후 권영진 대구시장은 “올해로 7주년을 맞이하는 치맥축제는 이미 중국, 방콕, 베트남 등 세계적으로 많이 알려져 있다”며 “앞으로 10주년까지는 독보적인 글로벌 축제로 발전시켜 나가야 한다”라고 말했다. “그러려면 우수한 컨텐츠를 개발해 공연의 수준을 높여야 한다”며 힘주어 말했다.

 

이제 “대구치맥페스티벌은 대구컬러풀페스티벌,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대구국제오페라축제와 더불어글로벌 축제로 발돋움해야 될 축제”라고 생각한다며 대구 ‘4대 축제’의 글로벌화에 대해서도 강조했다.

 

이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브랜드슬로건’ 개선안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번 개선안은 대구를 리뉴얼 해 나가자는 시민적 합의였다고 본다. 비록 외형상의 변화는 작았지만, 그것을 수용한 것은 큰 의미가 있는 결정이었다”라며, 별다른 변화 없이 예산만 낭비했다는 여론에 대해 의견을 밝혔다. “전문가들의 치밀한 검토를 거쳐 시민의 의견을 모아 결정한 이번 브랜드 슬로건은 비록 점 두 개만을 바꾼것이지만 오히려 수억원 이상의 가치가 있다”라는 것이다.

 

회의 중반에 이르러서는 ‘중단 없는 혁신’에 대한 언급도 이어갔다. “성공과 실패는 얼마만큼 우리가 인내하고 포기하지 않느냐에 달려있다”고 생각한다며 “‘공재불사’라는 말이 있듯 우리 스스로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일관성 있게 추진하는 정책이 제일 좋은 정책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혁신을 성공 시키려면 비전과 목표가 분명해야 한다. 그리고 전략이 치밀해야 한다. 또한 성공에 대한 확신이 있어야 한다. 끝까지 인내할 수 있어야 한다” 라며 포기하지 않는 도전하는 공재불사의 정신을 재차 강조했다.

 

권시장은 회의를 마무리 하면서 “이제는 비전과 목표를 늘 새롭게 다듬고, 전략을 치밀하게 짜고, 확신과 믿음을 가지고 포기하지 않고 인내하면서 중단 없는 혁신을 함께 하자”라고 강조하면서 회의를 마무리했다.

박성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o/news_view.php on line 8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