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박물관, ‘첨성대와 신라의 별 이야기’ 운영

가 -가 +

김가이 기자
기사입력 2019-11-18 [16:42]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국립경주박물관(관장 민병찬) 어린이박물관은 18일부터 내년 3월 31일까지 유아 및 초등(1~2학년)단체 대상 교육프로그램 ‘첨성대와 신라의 별 이야기’를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경주박물관에 따르면 이 프로그램은 동양에서 가장 오래된 천문대인 첨성대에 대해 알아보고, 신라의 별 이야기를 통해 별의 움직임이 신라인에게 주는 의미를 이해 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 교육 프로그램 모습     © 국립경주박물관 제공

 

블록 쌓기 놀이를 하면서 첨성대의 외부 형태와 내부 구조를 살펴보고 신라인의 뛰어난 건축 기술을 엿볼 수 있는 시간도 마련했다.

 

경주박물관 관계자는 “체험활동인 ‘소원을 담은 나만의 별자리 만들기’는 어린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참여를 원하는 단체는 경주박물관 누리집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경주박물관 누리집‘교육·행사-교육프로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가이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