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호 전 포항시장, "지역 위해 일할 기회 달라"

“포항전문가이자 검증되고 준비된 국회의원 최적임자”강조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0-01-16 [15:28]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박승호 자유한국당 포항남·울릉 예비후보는 16일 오전 포항시청 브리핑룸에서 출마기자회견을 열고 “새로운 변화와 활력을 일으킬 인물을 바라는 지역주민들의 열망에 부응하기 위해 출마하게 됐다”고 밝혔다.

 

▲ 박승호 자유한국당 포항남·울릉 예비후보가 21대 총선 출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박승호 사무실 제공


이날 박 예비후보는 “막강했던 포항정치는 이제 변방으로 밀려난 지 오래됐고, 지역경제도 문재인 정권의 실정으로 서민경제는 밑바닥에 이르러 이로 인해 인구 50만의 경북 최대 도시인 포항시가 흔들리고 있다”며 “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어 다시 ‘비상’시킬 수 있는 인물이 필요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어 “자유대한민국의 존립이 이처럼 위협받고 지역경제가 이만한 어려움에 빠진 적은 근래에 없었다”며 “4월 15일 치러질 국회의원선거는 여느 때보다 중요한 선거로 문재인 정권을 심판해 자유대한민국을 지켜내고, 지역에 필요한 새로운 변화와 활력을 일으킬 인물을 선택하는 선거”라고 거듭 강조했다.

 

그는 “정치는 모름지기 국민을 편안하게 하는 것으로 ‘생활정치’를 하겠다”며 “이를 위해 △국민눈높이정치 △생산적인 정치 △현장중심정치 △서민우선정치 △포항중심정치를 실천해 나가겠다”고 강조한 뒤 “다시 희망과 일자리가 있는 도시로 만들기 위해 현재 포항시에서 추진 중인 △‘강소연구개발특구’ 조성을 통한 지역 R&D 창업생태계 육성·지원 △‘차세대 배터리 리사이클링 규제자유특구’ 등에 대한 기업투자유치 △‘영일만관광특구’ 조성을 통한 해양관광산업의 육성·지원 △ICT기반 해양산업 전진기지(송도구항 도시재생사업) 조성·지원 등에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박승호 예비후보는 “지역에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를 잘 아는 포항전문가이자 검증되고 준비된 국회의원 최적임자”라며 “지역을 위해 일할 기회를 준다면 반드시 새로운 변화와 활력을 만들어내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