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오중기, 미래한국당 경북도당 창당에 날선 비판

“미래한국당엔 미래가 없다. 자한당 욕심 뿐”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0-01-22 [14:45]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더불어민주당 포항 북구 오중기 국회의원 예비후보(前청와대선임행정관)는 22일 논평을 통해 자유한국당의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 경북도당 창당에 대해 “미래한국당에는 미래도, 국민도 없다. 오직 자한당 욕심 뿐”이라고 질타했다.

 

▲ 민주당 포항북구 오중기 예비후보     ©


오 예비후보는 “꼼수정당 미래한국당의 출연은 그간 보수정당을 신뢰해준 경북도민들을 단순 표몰이의 대상으로 보고 있다는 반증일 뿐”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새로운 정당의 창당을 자유한국당 최교일 국회의원 사무실에서 연다고 하니 실소를 금할 수 없다”며 “경북도민들은 법망의 틈을 이용해 특권을 누리려하는 자유한국당과 가짜정당 미래한국당 까지 준엄하게 심판하실 것‘이라고 경고했다.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