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정희용 예비후보, 민심 담은 교육정책 강조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2-05 [14:58]

【브레이크뉴스 경북 칠곡】이성현 기자= 자유한국당 정희용 국회의원 예비후보(고령, 성주, 칠곡군)가 민심을 담은 교육정책을 강조하며, “학교가아이들의 교육과 돌봄, 안전을 책임질 수 있도록 예산확보와 제도 개선을 의정활동 1순위에 두겠다”고 밝혔다.

 

▲ 동부초 등굣길 봉사     © 정희용 후보

 

5일 개학을 맞은 왜관동부초 학생들을 위한 등굣길 교통안전지킴이 활동에 나선 정희용 예비후보는 봉사활동을 마친 뒤 학교 운영위원장, 학부모회장, 녹색어머니회 학부모들에게 “우리 아이들을 위해 할 일이 너무 많다”며 이같이 말했다.

 

정예비후보는 “교육정책은 학부모와 아이들의 마음을 담아야 한다”며, “학부모들과 소통하며 부모님 부담은 덜고 아이들 꿈은 활짝 피는 학교를 만들겠다”고 언급했다.

 

나경원 전 한국당 원내대표 보좌관을 지낸 정희용 예비후보는 “보좌관 시절 공기청정기 설치 등 교육여건 개선 예산 확대에 기여하고, 학교 내 지진 대비용 안전장치 비치를 의무화하는 법안을 기획한 경험이 있다”며, “당선 후 어린이보호구역 카메라 설치, 학교시설 개선 등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방과후학교 전담인력을 확대해 맞벌이와 저소득 가정 등 돌봄이 필요한학부모들이 마음 놓고 아이를 맡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정희용 예비후보는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확진자와 접촉한 인원이 1천 명을 넘어섰다”면서 “아이들을 전염병으로부터 지키고 지역사회 전파를 막기위해서는 아이들에게 예방수칙을 교육하고, 철저한 이중삼중 방역망을 구축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한편, 정 예비후보는 “지난 12월에도 모교(74회 졸업)인 왜관초와 장곡초에서등굣길 봉사를 했으며, 왜관동부초 15회 졸업생과 동기”라고 밝혔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