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부대 공사 민간인 코로나19 감염 해병대도 비상!!!

가 -가 +

박영재 기자
기사입력 2020-02-22 [14:39]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경북 포항의 한 군부대에서 공사를 하던 민간인 1명이 코로나19 감염돼 부대 전체가 격리 조치됐다. 

 

22일 해병대 등에 따르면 포항시 남구 소재 해병대 군수단 독립숙영지에서 공사를 하던 민간인 A씨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이 사실을 부대에 통보했다. 

 

이에 따라 해당 부대는 내·부인 출입을 금지하고 A씨와 접촉한 사람을 찾아 자가격리토록 했다.

 

이 부대는 해병대1사단, 해병대교육훈련단을 포함한 포항특정경비지역사령부와는 2km가량 떨어져 있고, 감염자 A씨는 해병대1사단등에 출입한 적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박영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