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농특산물 팔아주기 품앗이 완판운동 행사에 동참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3-23 [14:23]

【브레이크뉴스 경북 군위】이성현 기자= 군위군(군수 김영만)은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농특산물의 판로를 활성화하고자 도에서 주관하는 ‘농특산물 팔아주기 품앗이 완판운동 행사’에 적극 동참했다고 23일 밝혔다.

 

▲ 농특산물 품앗이 운동 동참  © 군위군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해 경북을 찾아오는 방문객이 크게 줄어 농가의 농·특산물의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또한, 학교 개학 연기에 의한 급식 식재료의 유통 및 판매도 부진한 실정이다.

 

이에 군위군 내에서 생산되는 봄철 대표적인 음식인 미나리를 판매 품목으로 신청해, 1kg짜리 221단 1,768,000원의 매출을 올렸다.

 

또한, 친환경 급식 식재료인 무기농 가시오이 1.5kg 200개를 공공기관과 유관기관으로부터 주문받아 구매자들에게 23일 배부 완료했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한 농산물 소비 감소 및 판매 부진으로 농업인들의 어려움이 커지고 있다. 이에 농업인들을 돕기 위한 지속적인 농특산물 소비촉진 운동에 적극 동참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