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청년 팝업레스토랑 청년쉐프들' 취약계층에 도시락 전달

가 -가 +

박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0-03-25 [17:48]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대구시 ‘청년 팝업레스토랑’의 청년 쉐프들이 취약계층을 위해 코로나19 극복 응원도시락을 만들어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 '청년팝업레스토랑' 청년쉐프들의 코로나19 극복 응원도시락  © 대구시 제공

 

올해 2월 공모와 오디션 심사를 거쳐 선발된 청년 팝업레스토랑6기 참가자 6명은 본인이 직접 개발한 음식을 코로나 극복을 위해 따뜻한 응원의 마음을 담아 도시락(대구樂)으로 만들었다.

 

도시락은 지난 23일부터 시작해 다음 달 3일까지 10일간 관내 요양원, 장애인 시설 등 9곳에 매일 50개씩 500개 정도 전달할 예정이다.

 

이번 기부는 사회에 진출하기 전 예비 창업청년 쉐프들에게 코로나19 위기 상황에 시민들을 위한 재능나눔의 기회를 제공하고, 취약계층에게는 따뜻한 희망을 줄 수 있어 더욱 의미가 크다.

 

청년 팝업레스토랑 참가자들은 “응원의 마음으로 정성껏 도시락을 만들었다. 맛난 도시락이 코로나19 극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마음을 전했다.

박성원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