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은어축제 8월 초로 연기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6-02 [10:22]

【브레이크뉴스 경북 봉화】이성현 기자= 봉화군은 ‘대한민국 한여름 대표축제’인 제22회 봉화은어축제를 8월 초로 연기했다고 2일 밝혔다.

 

▲ (재)봉화축제관광재단 제2회 임시 이사회 개최  © 봉화군

 

봉화군과 (재)봉화축제관광재단은 지난 1일 오후 봉화축제관광재단 사무실에서 엄태항 이사장(봉화군수)과 봉화축제관광재단 대표이사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제2회 임시 이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당초 7월 25일부터 열릴 예정이었던 제22회 봉화은어축제를 코로나19 상황 주시 및 학교 방학, 직장인 휴가 기간 연계추진을 위해 8월 1일부터 9일까지 일주일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재)봉화축제관광재단 엄태항 이사장(봉화군수)은 “정부의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여 축제장 일원 전체를 코로나19 클린존으로 만들어 안전하면서도 관광객과 군민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는 축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