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예천 단무지, 세계시장으로 날다!

6천여만 원 상당 단무지 미국, 캐나다로 수출, 코로나19 경기 둔화된 가운데 이뤄낸 성과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7-08 [14:37]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8일 제2농공단지 소재 해트리푸드(대표 은상진)에서 예천군 관계자 및 우일음료 강평모 대표, 이도통상 전상문 대표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단무지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 단무지 선적식  © 예천군

 

이날 선적된 단무지 양은 35톤, 6천여만 원으로 출향인이 운영하는 부산 희창물산(대표 권중천)을 통해 미국 시애틀, 뉴욕 및 캐나다 밴쿠버, 토론토로 수출돼북미지역 대형 슈퍼마켓인 H-마트(회장 권일연)에서 판매될 계획이다.

 

군은 올해 6월까지 단무지 55톤을 미국, 캐나다에 수출 했고 향후 뉴욕에도 단무지 20톤이 수출 예정돼 있어 단무지가 예천군 수출 효자상품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은상진 대표는 “올해 하반기 영국, 사우디 등으로 수출을 확대해수출 목표 400톤을 달성 하겠다.”는 포부를 밝히며 “코로나19로 지역농특산물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지속적인 수출이 이루어질수 있도록 유통활성화에 힘써 주신 김학동 군수님과 희창물산(주)권중천 회장님께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예천군 관계자는“코로나19 여파로 세계 경기가 둔화된 가운데 이뤄낸성과로 그 의미가 매우 크다.”며 “수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수출 농가를 육성하고 전략적인 수출 품목을 발굴하는 등 수출 확대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