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y in Pohang 포항과 함께 세계여행을...’

포항시, 영일대해수욕장 모래조각 작품 전시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0-08-04 [16:06]

▲ 영일대해수용장에 전시된 모래조각 작품 러시아의 성 바실리 대성당  © 포항시 제공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바다를 배경으로 볼거리를 제공하고, 심신 힐링 및 지역 경제 활력을 도모하기 위해 오는 16일까지 영일대해수욕장에서 ‘Stay in Pohang’을 주제로 모래조각 작품을 전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모래조각 작품은 여권 없이 세계여행을 떠날 수 있도록 전 세계의 관광지를 모티브로 메인 작품 1개, 서브 작품 2개가 제작됐다.

 

▲ 영일대해수욕장에 전시된 피라미드와 스핑크스 모래조각 작품  © 포항시 제공


메인작품은 포항의 ‘상생의 손’, 미국의 ‘자유의 여신상’, 프랑스의 ‘에펠탑’, 영국의 ‘런던 브리지’를 한 번에 감상할 수 있으며, 서브작품인 이집트의 대표적인 유적지인 ‘피라미드’, ‘스핑크스’와 러시아의 ‘성 바실리 대성당’을 감상할 수 있다. 또한 아이들에게 친숙한 캐릭터인 ‘동해 수호대’ 작품도 만날 수 있다.

 

포항시 조철호 해양산업과장은 “포항이 가진 대표적인 해양자원인 모래로 만든 작품을 통해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침체된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