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미래통합당과 당정협의회 개최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8-07 [16:11]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예천군(군수 김학동)은 7일 군청에서 미래통합당과 당정협의회를 갖고 지역현안 사업 추진 상황 및 내년도 국가투자예산 확보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제21대 총선 이후 처음으로 열린 이 날 당정협의회는 김형동 국회의원과 김학동 예천군수를 비롯해 지역 도의원과 군의원, 예천군 간부공무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군은 이 자리에서 △신도시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예천읍 전선지중화사업 △예천 원도심 일방통행 교통체계 구축 및 시가지 공영주차장 조성 등 지역현안 사업 16건 △예천읍 도시재생뉴딜사업 △예천 종합스포츠타운 조성 △예천세계곤충엑스포 전시관 설치 지원 등 국가투자예산 건의사업 13건 등 29개 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총 2,417억원의국‧도비 확보를 위한 당의 협력을 구했다.

 

특히, 도청신도시 주민들의 여가 기회 확대 및 교육기회 제공에기여할 신도시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과 원도심 환경 개선 및 공동체 회복을 위한 예천읍 도시재생뉴딜사업에 깊이있는 논의를 통해 지역 상생 길을 함께 모색했다.

 

김형동 국회의원은“총선 이후 처음 가진 당정협의회에서 군과 소통하고 이해를 넓힐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명실공히 경북 중심도시로 우뚝 솟은 예천군이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지역 현안사업해결 및 국가투자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김학동 군수는“바쁜 의정 일정에도 당정협의회에 참석하여 이 자리를빛내주신 김형동 국회의원과 도‧군의원, 당 관계자들께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군민이 행복한 예천 건설을 위해 국회의원 및 도‧군의원과소통‧협력하고 특히, 원도심과 신도시의 상생 발전을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