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 집중호우 피해 최소화에 총력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8-10 [15:12]

【브레이크뉴스 경북 성주】이성현 기자= 성주군(군수 이병환)은 연일 지속되는 집중호우에 재해위험시설 132개소(농배수로 정비,수목 및토사 제거 등)의 피해 최소화에 총력 대응을 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 성주군,집중호우 총력대응  © 성주군

 

성주군은 지난 7일 9시를 기해 호우주의보가 발령되어 경상북도 내가장 많은 강우량282.6mm[최고-수륜면 372mm]의 기록적인 강우가쏟아졌다.

 

이에, 성주군은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24시간 비상근무체제를 유지하면서 신속한 상황파악과 대응체계 구축에 힘을 쏟고 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8일과 9일 군청 재난상황실에서 긴급 상황판단회의를 주재하고, 실과소 및 읍면별 집중호우 대처상황과 피해현황을 듣고 대책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코로나19와 지속되는 집중호우로노고가 큰 것으로안다.하지만, 군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위해 상황종료 시 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말고, 철저히 재난에 대비하여 줄 것을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성주군은 기록적인 호우에도 불구하고, 철저한 사전대비와 대응을통해 단 한건의 인명피해도 발생하지 않았으며, 피해 발생 시 신속한 응급복구로 주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