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집중호우 피해복구 지원 위해 10억원 기탁 키로

집수리, 도배봉사 등 주거생활 복구 작업에 임직원 봉사단 지원

가 -가 +

박영재 기자
기사입력 2020-08-10 [17:43]

▲      ©포스코 제공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포스코그룹이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을 위해 성금 10억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하기로 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성금 기탁에는 포스코를 비롯해 포스코인터내셔널, 포스코건설, 포스코케미칼, 포스코에너지 등 5개 그룹사가 참여했다.

 

포스코그룹은 또 집중 호우로 인해 도움의 손길이 시급한 지역을 중심으로 신속한 피해복구 작업에 힘을 보태기 위해 임직원 봉사단을 파견할 계획이다.

 

특히, 폭우로 인해 피해가 집중된 전남 지역을 중심으로 수해 피해 가정을 직접 방문해 집수리, 도배 등 주거생활 공간 복구가 시급한 주민들을 도울 방침이다.

 

포스코 관계자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지역의 수재민들이 다시 안정적인 삶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포스코1%나눔재단에서 운영하고 있는 ‘Change My Town’ 프로그램을 통해서도 지역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박영재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