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청년 커뮤니티 활성화 사업’16팀 선정!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9-16 [16:15]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경상북도는 지난 8월에 공모를 실시한 ‘청년 커뮤니티 활성화 사업 시즌2’에서 16개 팀을 최종 선정했다고 16일 밝혔다.

 

경상북도에 따르면 상반기에 큰 호응을 얻어 추가로 기획한 이번 공모에 총 50여 팀이 지원하면서 청년 커뮤니티 관련 지원 사업의 필요성을 재확인했다.

 

이 공모사업은 관광, 문화, 예술, 교육, 복지, 창업 등의 분야와 관련된 프로젝트 활동비용을 지원하며, 도내 청년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실현해 지역사회에 활력을 불어넣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번 사업의 심사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정부지침에 따라 비대면 서류심사로 진행됐으며, 활동계획의 적정성, 효과성 등을 고려해 선정했다.

 

특히 선정된 16개 팀 중 도내 대학 동아리가 6팀이나 포함돼 있어 대학가의 커뮤니티 활동이 더욱 더 활발해 질 것이라 예상된다.

 

활동지역별로는 경산이 3팀으로 가장 많았고 안동, 구미, 경주, 영양, 칠곡, 봉화 순으로 골고루 균형분배 됐으며, 분야별로는 사회활동․캠페인분야가 5팀으로 가장 많았으며, 예술, 과학․기술, 교육이 뒤를 이었다.

 

이번에 선정된 16개 팀은 100만원 정도의 활동비용을 지원받아 11월 말까지 활동 할 예정이다.

 

박시균 청년정책관은 “코로나19로 많은 제약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어려움 속에서도 꽃은 피듯이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 유쾌한 활동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