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2021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 선정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9-21 [17:04]

【브레이크뉴스 경북 구미】이성현 기자=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2021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 구미시청전경     ©구미시

 

구미시에 따르면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사업은 2종 이상의 신재생에너지원(태양광, 태영열 등)을 설치하거나 주택ㆍ공공ㆍ상가(산업)건물 등에 신재생에너지원을 설치하는 주민 참여형 에너지 자립마을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총 사업비는 24억원 규모로 선산읍, 고아읍, 해평면 3개 읍면 주택 및 상가 등에 설치 예정이며, 이번 사업대상에서 제외된 지역은 주택지원사업과 건물지원사업을 통해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해평면의 경우 마을에서 공동으로 사용하고 있는 공동 복지시설(목욕탕 및 헬스 시설 등)에 신재생설비를 설치하여 마을 주민들의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본 사업 완료 시 주택은 80~90%, 공공 및 상가건물은 10~14%의 에너지를 절감하여 연간 화석에너지 대체량이 소나무 4,734의 식재효과와 같을 것으로 전망하며 2022년에는 사업 대상지를 확대하여 그린시티로서의 이미지를 더욱 확고히 할 예정이다.

 

구미시 관계자는 “본 사업으로 주택뿐만 아니라 공공 및 상업시설에 도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지원함으로써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경제상황에서 시민들의 가계 부담뿐만 아니라 관내 상공인들의 운영비 부담도 지속적으로 줄일 수 있어 만족도와 호응도가 높을 것으로 본다.”며 앞으로도 정부 그린뉴딜 정책에 발맞춰 많은 구미시민이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 “ 고 말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