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의 선율 "대구국제재즈축제" 24일 개막

코로나 19 영향 온라인 통해 공연영상 공개 ost의 여왕 린의 특별곡 관심 모아져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9-22 [17:26]

【브레이크뉴스 】이성현 기자= ‘언텍트 하GO, 대구국제재즈축재 즐기GO’, ‘2020 제13회 대구국제재즈축제’가 24일부터 26일까지 열린다.

 

올해로 13회째를 맞이한 ‘대구국제재즈축제’는 대구가 문화공연 중심도시 임을 알리고 지역 공연 예술의 다양성을 확보한다는 측면에서 그 의미가 매번 강조되고 있다. 특히, 유네스코 음악 창의 도시 대구의 국제적인 브랜드 가치 증진과 대구만의 독특하고 창의적인 문화 콘텐츠로 자리 잡아가고 있는 점은 매우 주목할 만한 일로 평가받고 있다.

 

▲ 2020 대구국제재즈축제가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온라인을 통해 개최된다  ©

 

올해는 특히 재즈를 사랑하는 오리지널 매니아들에게는 더 없이 좋은 시간이 제공될 것이란 조심스런  기대도 나온다. 올해 대구국제재즈축제는 코로나 19의 영향으로 온라인을 통해서만 일반인에 공개될 예정으로, 부득이 하게 기존의 대형 야외공연에서 사전 제작된 공연영상을 공개하는 방식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해외 뮤지션 참여가 어려워짐에 따라 국내 정상급 및 지역에서 활동 중인 뮤지션 중심으로 라인업도 구성했다. 특히, OST의 여왕 린(Lyn)이 이번 축제를 위해 제작한 특별곡(엄마의 꿈)등이 선보일 예정인 가운데 재즈 매니아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개막일인 24일에는 국내 활동하는 미국 출신 재즈뮤지션 중 최장기 재즈공연 기록을 가지고 있는 Ronn Branton Jazz Group을 비롯하여 깊이 있는 목소리로 관객을 매료시키는 보컬리스트 김혜미를 주축으로 한 재즈그룹 Hear by Chance By. H, 그리고 지역 최상의 Apple Jazz Orchestra의 공연이 진행된다.

 

특히 Apple Jazz Orchestra에 의해 최초로 재즈로 편곡된 ‘대구찬가’를 만날 수 있다. 초청가수인 린(Lyn)은 이번 공연을 위해 직접 작사하고 소박한 피아노 연주와 기타연주 선율이 감성적인 LYn의 목소리와 어우러진 특별곡 ‘엄마의 꿈’을 선보일 예정이다.

 

25일에는 지역의 각종 행사에서 재즈 홍보대사로 활동중인 Sunny Jazz Big Band와 미국 디트로이트 뮤직 어워드와 한국 대중음악상을 수상한 실력파 남경윤 Band, 전세계적으로 연주 활동중인 Manuel Weyand Band와 에네제틱한 사운드와 그루브 그리고 재즈 본연의 자유로움으로 중무장한 이기욱 Electric Band,재즈와 블루스 음악을 중심으로 다양한 장르를 완벽히 소화하며 두터운 팬층을 확보한 Charlie Jung Band가 공연한다.

 

26일에는 대구를 기반으로 활동하며 최근 근대 대중음악들을 재즈로 편곡해 주목받은 전통 재즈뮤지션 김명환 Trio와 정통 재즈를 기반으로 대중성을 가미하여 다채로운 음악을 들려주는 김혜영 Quintet과 대구 출신으로 재즈계의 거장들과 뉴욕을 중심으로 공연 활동 중인 화려한 경력의 건반위의 마술사 Swan Kim Jazz Ensemble, 그루브하고 리드미컬하며 풍부한 성량을 가진 보컬 정은주를 주축으로 왕성한 활동 중인 정은주 Jazza Quintet, 끝으로 한국 최고의 재즈 빅밴드라는 찬사를 받고 있는 지역 출신 연주자로 구성된 Big Band VOLCANO의 공연으로 휘날레를 장식한다.

 

이외에도 이번 축제 영상에는 코로나19로 지친 시도민을 위로하기 위해 대구국제재츠축제 참여하는 모든 뮤지션들이 직접 전하는 꿈과 희망의 “대구찬가” 영상 메시지를 함께 볼 수 있으며 이렇게 제작된 음원은 CD로도 제작되어 코로나 19로 힘들고 지친 보건의료인, 소상공인, 외국인 근로자, 문화 소외계층들에게 우선적으로 배포할 예정이다.

 

공연영상은 유튜브 대구국제재즈축제 TV와 컬러풀 대구TV, 대구국제재즈축제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다시보기는 ‘대구시 추석명절 비대면 힐링 프로그램’을 통해 다시 볼 수 있다. 이번 축제 기간 동안에는 시민과 함께한다는 의미를 담아 추첨을 통해 총 200여명에게 재즈축제 로고가 담긴 블루투스 스피커와 에코백 선물도 준비되어 있다.

 

대구국제재즈축제 강주열 조직위원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어느때보다 어려움이 많은 상황에서도 행사에 많은 성원과 격려를 보내주신 관계자 및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지역에서 활동하는 뮤지션 및 공연 관계자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어 음악을 통한 코로나 블루 극복과 힐링의 시간이 되기를 기원한다. 2021년에는 더 성숙하고 풍성한 작품과 프로그램으로 최고의 공연을 기획해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