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도시철도, 지방공기업 경영평가 1위 차지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9-28 [13:43]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도시철도공사(사장 홍승활)는 행정안전부가 지방공기업의 경영혁신을 도모하고 지역발전과 고객서비스 개선을 위해 지난 24일 실시한‘2020년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에서 도시철도 분야 1위를 달성했다고 28일 밝혔다.

 

▲ 국가고객만족도 시상식  © 대구도시철도

 

이번 수상으로 2013년과 2016년에 이어 3번째로 도시철도 부문 정상을 차지했다. 특히 이번 수상은 1995년 공사 창립 이래 최초로 최우수등급인‘가등급’1위를 차지해 명실공히 최우수 지방공기업으로 인정받았다.

 

이번 성과는 그동안 전 임직원들이 ▸안전 최우선 경영과 고객서비스 개선, ▸지방공기업 정책 및 경영환경 변화에 선도적 대응, ▸싱가포르에 이은파나마 해외사업 진출,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을 통한 고용구조 개선, ▸인권‧윤리경영을 통한 공정사회 구현,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적약자 배려 등을 위해 노력해 온 결과로 파악하고 있다.

 

먼저 공사는 CEO의 리더십과 전략경영을 바탕으로 창립이래 최대 수송인원인 평일평균 497천명을 달성하고, 싱가포르 모노레일 관리사업 운영에 이은 파나마 건설사업 진출로 수익사업을 다각화해 재정건전성을 강화했다.

 

▲ 임단협 체결(대구지하철노동조합)  © 대구도시철도

 

또한 시민과 직원 안전을 최우선으로 통합안전관리체계를 구축해 무재해 46배를 달성하고, 끊임없는 고객서비스 개선으로 동종기관 중 유일하게 국가고객만족도(NCSI) 12년 연속 1위를 달성했다. 반부패‧청렴문화 확산에도 꾸준히 힘써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8년 연속 우수 등급을 달성했으며, 협력의 노사관계를 구축해 14년 연속 무분규 노사평화도 실현했다.

 

이외에도 채용비리와 성범죄를 근절하고, 정부의 좋은 일자리 창출 정책에 따라 지방공기업 중 최대규모인 830명의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 완료했으며, 나아가 전환 근로자의 처우개선 등 공공성 제고와 사회적 가치 실현에도 탁월한 성과를 거뒀다.

 

홍승활 대구도시철도공사 사장은“이번 수상은 임직원 모두가 최고의 안전과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한 땀의 결실”이라며“앞으로도 안전하고 편리한 도시철도 이용환경을 조성하고, 재정건전성 강화와 지역상생 발전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Daegu Metropolitan Rapid Transit Corporation (President Seung-Hwa Hong) said that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chieved first place in the urban railroad sector in the '2020 Local Public Enterprise Management Evaluation' conducted on the 24th to promote management innovation of local public enterprises and improve local development and customer service. It was revealed on the 28th.

With this award, it won the top of the urban railroad category for the third time following 2013 and 2016. In particular, this award was recognized as the best local public corporation in name and reality, ranking first in the “provisional grade,” which is the highest grade for the first time since its foundation in 1995.

This achievement has been attributed to all executives and employees ▸ safety-first management and customer service improvement, ▸ a leading response to changes in local public enterprises policies and business environment, ▸ overseas business in Panama following Singapore, ▸ improved employment structure by converting non-regular workers to regular workers, ▸ human rights‧ It is recognized as the result of efforts to realize a fair society through ethical management, ▸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and consider the socially disadvantaged.

First, based on the CEO's leadership and strategic management, the KTO achieved an average of 497 thousand people on weekdays, the largest transportation capacity since its foundation, and has diversified its profitable business through the operation of the Singapore monorail management business and then entering the Panama construction business to strengthen financial soundness.

In addition, by establishing an integrated safety management system that prioritizes the safety of citizens and employees, it achieved 46 times accident-free, and achieved No. 1 in the National Customer Satisfaction Index (NCSI) for 12 consecutive years through constant customer service improvement. By steadily striving to spread an anti-corruption and integrity culture, the company achieved an excellent grade for eight consecutive years in the comprehensive integrity assessment, and established a cooperative labor-management relationship to realize no dispute between labor and management for 14 consecutive years.

In addition, it has eradicated employment irregularities and sexual crimes, and has completed the conversion of 830 non-regular workers, the largest among local public enterprises, to regular workers according to the government's good job creation policy, and further improved publicity and social values, such as improving the treatment of converted workers. I reaped.

“This award is the fruit of all the employees' efforts to provide the best safety and service and to realize social values,” said Seung-Hwal Hong, president of Daegu Metropolitan Rapid Transit Corporation. “We will continue to create a safe and convenient urban rail environment and strengthen financial soundness. "We will do our best for the development of mutual prosperity with the region."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