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군, 추석맞이 사회복지시설 위문 방문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9-29 [15:39]

【브레이크뉴스 경북 성주】이성현 기자=성주군은 지난 28일 추석명절을 맞아 관내 소외된 이웃과 함께 따뜻한 사랑을 나누기 위해 군수를 비롯 가족지원과직원 등이 실로암노인전문요양원, 실로암육아원을 방문해 명절 위문품을 전달하고 시설 관계자들을 격려했다고 29일 밝혔다.

 

▲ 사회복지시설방문-실로암  © 성주군

 

이번 위문은 코로나19 재확산 우려에 따라 시설 입구에서 위문품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군은 최근 코로나 19로 인하여 어려운 경제상황이 지속되면서명절에 취약계층이 느끼는 소외감이 더커질 것으로 보고 9월 23일부터 28까지 15개사회복지시설 및 노인시설에 생필품, 쌀 등을 전달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하여 매우 어려운 시기일수록 명절을 맞이하여 소외된 이웃과 교류를 통해 따뜻한 온정이 우리지역전반에 확산되기를 기대한다”며 소감을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Seongju-gun visits social welfare facilities for Chuseok


[Break News Seongju, Gyeongsangbuk-do] Reporter Seong-Hyun Lee = Seongju-gun visited Siloam Elderly Nursing Center and Siloam Nursery Center to deliver warm gifts to the underprivileged neighbors on the 28th. They said on the 29th that they encouraged the facility officials.

 

This consolation was carried out by delivering consolation products at the entrance of the facility in response to concerns about the re-proliferation of Corona 19.

 

The military recently delivered necessities and rice to 15 social welfare facilities and elderly facilities from September 23 to 28, seeing that as the difficult economic situation continued due to Corona 19, the feeling of alienation felt by the vulnerable during the holidays would increase.

 

Lee Byeong-hwan, head of Seongju, expressed his feelings, saying, “I look forward to the spread of warmth and warmth throughout our region through exchanges with neglected neighbors in the very difficult times due to Corona 19.”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