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전동수확기 활용한 은행나무 열매 채취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0-09-29 [17:09]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9월 말부터 은행열매 악취로 인한 인도 통해 불편 및 소상공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진동수확기를 활용해 은행열매를 채취한다고 29일 밝혔다.

 

▲ 포항시가 진동수확기를 활용해 은행나무 열매를 채취하고 있다.   © 포항시 제공


시는 전체 가로수는 54,015본으로 은행나무는 약 15%이며, 은행열매가 열리는 암나무의 수는 2,910본이다.

 

은행나무는 자동차 매연에 잘 견디고 공기정화 능력이 탁월해 전정 이외 관리비 걱정이 없어 가로수로 많은 장점을 가지고 있다. 또한 나무가 단단해서 차량이 인도를 덮칠 경우 방패역할을 하며 추위나 더위에 강하고 산소배출량은 많고 이산화황 흡수 능력이 뛰어나다.

 

하지만 암나무에서 떨어지는 열매악취로 시민들의 통행불편 등 9~10월까지 관련 민원이 매년 증가하고 있고, 인력을 활용한 수확에는 한계가 있어 시는 효과적인 채취를 위해 올해부터 나무에 진동을 주어 수확할 수 있는 기계를 도입해 은행열매를 채취한다.

 

또한, 시는 단기적으로는 선제적 수확을 통해 떨어지는 열매악취를 최소화 하고 향후 중장기적으로는 30년 이하 수목에 대해서는 수나무로의 교체공사를 통해 암나무의 수를 점차 줄여나갈 계획이다.

 

포항시 금창석 녹지과장은 “은행나무열매를 신속히 수확해 시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며 “향후 중장기적으로 교체되는 암나무는 장량동에 조성되는 나무은행에 식재해 은행수확체험 등 즐길거리 제공은 물론 가을철 노랗게 물든 은행나무 군락지를 조성하여 볼거리도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si, jeondongsuhwaggi hwal-yonghan eunhaengnamu yeolmae chaechwi

 
【beuleikeunyuseu pohang】ojuho gija=pohangsineun 9wol malbuteo eunhaeng-yeolmae agchwilo inhan indo tonghae bulpyeon mich sosang-gong-in pihaeleul choesohwahagi wihae olhae cheoeum-eulo jindongsuhwaggileul hwal-yonghae eunhaeng-yeolmaeleul chaechwihandago 29il balghyeossda.

 
sineun jeonche galosuneun 54,015bon-eulo eunhaengnamuneun yag 15%imyeo, eunhaeng-yeolmaega yeollineun amnamuui suneun 2,910bon-ida.

 
eunhaengnamuneun jadongcha maeyeon-e jal gyeondigo gong-gijeonghwa neunglyeog-i tag-wolhae jeonjeong ioe gwanlibi geogjeong-i eobs-eo galosulo manh-eun jangjeom-eul gajigo issda. ttohan namuga dandanhaeseo chalyang-i indoleul deopchil gyeong-u bangpaeyeoghal-eul hamyeo chuwina deowie ganghago sansobaechullyang-eun manhgo isanhwahwang heubsu neunglyeog-i ttwieonada.

 
hajiman amnamueseo tteol-eojineun yeolmaeagchwilo simindeul-ui tonghaengbulpyeon deung 9~10wolkkaji gwanlyeon min-won-i maenyeon jeung-gahago issgo, inlyeog-eul hwal-yonghan suhwag-eneun hangyega iss-eo sineun hyogwajeog-in chaechwileul wihae olhaebuteo namue jindong-eul jueo suhwaghal su issneun gigyeleul doibhae eunhaeng-yeolmaeleul chaechwihanda.

 
ttohan, sineun dangijeog-euloneun seonjejeog suhwag-eul tonghae tteol-eojineun yeolmaeagchwileul choesohwa hago hyanghu jungjang-gijeog-euloneun 30nyeon iha sumog-e daehaeseoneun sunamuloui gyochegongsaleul tonghae amnamuui suleul jeomcha jul-yeonagal gyehoeg-ida.

 
pohangsi geumchangseog nogjigwajang-eun “eunhaengnamuyeolmaeleul sinsoghi suhwaghae simindeul-ui bulpyeon-eul choesohwahagi wihae himsseugo issda”myeo “hyanghu jungjang-gijeog-eulo gyochedoeneun amnamuneun janglyangdong-e joseongdoeneun namueunhaeng-e sigjaehae eunhaengsuhwagcheheom deung jeulgilgeoli jegong-eun mullon ga-eulcheol nolahge muldeun eunhaengnamu gunlagjileul joseonghayeo bolgeolido jegonghal su issdolog hagessda”go malhaessda.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