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 2개 부문 모두 수상 쾌거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09-29 [16:30]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시는 29일 오후 2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고용노동부 주관 ‘2020년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공시제, 우수사업 부문)’ 시상식에서 2개 부문 모두 우수상 수상(기관표창)과 함께 1억 1천만원의 사업비를 받게 됐다고 29일 밝혔다.

 

▲ 대구시청 전경     ©<대구시 제공>

 

특히, 공시제 부문은 민선 6기 이후 6년 연속 일자리대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

 

대구시의 이러한 성과는 지역경제 여건상 고용률 등의 정량적 성과 부진에도 불구하고, 권영진 시장 취임 이후 의욕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5+1 미래 신산업 집중육성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 산업구조 혁신을 위한 혁신기관 집적화 및 인프라 조성, 일자리 중심의 시정운영 시스템을 구축하고, 일자리 유관 기관과 연계협력 및 정보공유 체계를 강화하는 등 지역 고용거버넌스를 모범적으로 운영해 온 점에 대해 호평을 받았기 때문이다.

 

특히, 청년 시책 활성화를 통해 청년 고용지표가 눈에 띄게 개선되는 등 내실 있는 성과를 거뒀다는 총평과 함께 정책성과의 연속성과 타 자치단체와의 차별성, 파급효과 등을 인정받은 것으로서, 대구시가 그간 일자리정책에 얼마나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는지를 잘 보여주고 있다.

 

또한 우수사업 부문은 대구시와 대구경북디자인센터, 대구테크노파크한방지원센터, 대구경북첨단벤처기업연합회가 공동으로 추진한 ‘도시형산업 혁신성장을 통한 일자리창출사업’이 우수상을 수상했다. 이는 디자인 의존도와 상품화 성공률이 높은 도시형 산업군에 대해 새로운 비즈니스 상품을 발굴·생산하도록 적극 지원함으로써 기업이 직접 양질의 신규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도록 유도한 점이 좋은 평가를 받게 된 것이다.

 

한편, ‘전국 지방자치단체 일자리대상’은 전국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전년도에 추진한 일자리대책 추진실적을 평가하고, 우수 자치단체 격려 및 일자리시책을 공유하기 위해 고용노동부가 2012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일자리를 시정 운영의 중심으로 삼고 적극적으로 추진한 결과 6년 연속 수상하는 성과를 거뒀다”며,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일자리 안정이 그 어느 때 보다 긴요한 만큼 기존 일자리를 최대한 지키면서 더 좋은 일자리를 많이 만들도록 중앙부처 및 지역 산업계와 긴밀히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Daegu City, Local Government Job Awards Awarded in both categories


【Break News Daegu】 Reporter Lee Seong-hyun = Daegu City won excellence awards in both categories at the '2020 National Local Government Job Awards (Public Disclosure System, Excellent Business Category)' awards held by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held at the Government Sejong Convention Center at 2 pm on the 29th. It was announced on the 29th that it was awarded a project cost of 110 million won along with the (Institutional Citation).

 

In particular, the public disclosure system has achieved the feat of winning the job award for 6 consecutive years after the 6th civil election.

 

Daegu City's achievements, despite poor quantitative performance such as employment rate due to regional economic conditions, have been enthusiastically promoting the 5+1 future new industry intensive development, creation of quality jobs, and the integration of innovative institutions for industrial structure innovation and infrastructure since the inauguration of Mayor Kwon Young-jin. This is because it received favorable reviews for its exemplary operation of local employment governance, such as establishing a municipal administration system centered on creation and jobs, and reinforcing cooperation and information sharing systems with job-related organizations.

 

In particular, Daegu City has been recognized for its continuity of policy performance, discrimination from other local governments, and ripple effects, along with the general comment that the youth employment index has been remarkably improved through the activation of youth policies. It shows how much effort has been put into policy.

 

In addition, the “Job Creation Project through Urban Industry Innovation Growth,” jointly promoted by Daegu City, Daegu Gyeongbuk Design Center, Daegu Technopark Korean Institute Center, and Daegu-Gyeongbuk Advanced Venture Business Association, won the Excellence Award. This was highly evaluated for inducing companies to create high-quality new jobs by actively supporting the discovery and production of new business products for urban industries with high design dependence and commercialization success rate.

 

Meanwhile, the'National Local Government Job Awards' has been held every year since 2012 by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to evaluate the performance of job countermeasures implemented in the previous year for local governments, and to encourage excellent local governments and share job policies. .

 

Daegu Mayor Kwon Young-jin said, “We have achieved awards for six years in a row as a result of actively promoting jobs as the center of municipal administration despite difficult economic conditions. “We will work closely with central government departments and local industries to create more and better jobs while protecting existing jobs as much as possible.”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