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공공형 어린이집연, 영덕군 저소득아동 생필품지원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0-10-20 [14:32]

【브레이크뉴스 경북】오주호 기자=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경북지역본부(본부장 문희영)은 지난 19일 영덕교육지원청에서 경북영덕군 저소득 아동 224명에게 생필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북지역본부와 경북공공형어린이집연합회가 영덕군 저소득 아동에게 생필품을 전달하고 있다.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제공


이번 물품지원은 경북공공형어린이집연합회의 후원으로 최근 2차례의 태풍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아동을 대상으로 영덕교육지원청의 적극적인 협조를 통해 대상자를 선정했다.

 

또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영덕후원회가 후원한 물품을 아동가정에 전달하기로 해 영덕군 아동복지 발전을 위해 민•관이 협력한 좋은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경북공공형어린이집연합회 김태순 회장은 “ 십시일반 경북 공공형어린이집 후원금으로 코로나 19와 태풍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영덕지역 아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영덕교육지원청 최필순 교육장은 “영덕 관내 도움이 필요한 모든 학생들을 지원할 수 있도록 힘써주신 경북공공형어린이집연합회를 비롯한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관계자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경북지역본부는 23개 시군구 내 도움이 필요한 아이들을 돕기 위한 전문화되고 체계적인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지역 내 나눔문화를 형성하기 위해 개인, 단체, 기업과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yeongbuk Public Daycare Association, Yeongdeok-gun, providing daily necessities for low-income children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Joo-ho Oh = The Green Umbrella Children's Foundation's Gyeongbuk Regional Headquarters (Head of Headquarters Moon Hee-young) announced on the 19th that it delivered essential items to 224 low-income children in Yeongdeok-gun, Gyeongbuk.

 
This product support was sponsored by the Gyeongbuk Public Daycare Association, and targets were selected through active cooperation from the Yeongdeok Education Support Office for children affected by the recent two typhoons.

 

In addition, the Green Umbrella Children's Foundation's Yeongdeok Sponsorship sponsored goods to be delivered to children's families, which is evaluated as a good example of cooperation between the public and private sectors for the development of child welfare in Yeongdeok-gun.

 

Kim Tae-soon, chairman of the Gyeongbuk Public Daycare Association, said, "I hope that the funding from the Gyeongbuk Public Daycare Center will help children in Yeongdeok area who are suffering from Corona 19 and typhoon."

 
Choi Pil-soon, superintendent of the Yeongdeok Education Support Administration, said, "I sincerely thank the people of the Green Umbrella Children's Foundation, including the Gyeongbuk Public Daycare Federation, who made efforts to support all students in need of assistance in Yeongdeok."

 

Meanwhile, the Green Umbrella Children's Foundation's Gyeongbuk Regional Headquarters provides specialized and systematic welfare services to help children in need in 23 cities, counties, and districts, and engages in various social contribution activities with individuals, organizations, and companies to form a culture of sharing in the region.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