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 새마을세계화사업 인니서 꽃피우다

"인니 정부 정책 채택 경상북도 새마을세계화사업의 성공사례"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22 [17:09]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새마을세계화재단(대표이사 장동희)은 지난 20일 인도네시아 족자카르타 블레베란, 뽄종마을에서 추진 중인 새마을시범마을조성 사업비를 족자카르타 주정부에서 분담하겠다는 공한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인도네시아 족자카르타 주지사를 예방하고 있다.(인도네시아 전통의상)     ©경북도

 

족자카르타 주정부는 아지(Aji) 부지사 명의로 발송한 공한에서 블레베란과 뽄종 두 마을에서 새마을세계화재단이 펼치고 있는 새마을세계화사업에 감사의 뜻을 표하고, 이 두 마을에 약 1억 4천만원의 사업비를 지원하겠다고 전해 왔다.

 

하멩꾸부워노 10세 주지사는 2019년 6월 이철우 도지사 면담시 재단의 새마을세계화사업 지원에 깊은 감사를 표한바 있으며, 이어 지난해 12월 장동희 대표이사를 접견한 자리에서 새마을시범마을 조성사업을 함께 추진해 나가기로 약속한 바 있다.

 

새마을세계화재단은 블레베란 마을에서 2018년부터 버섯재배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현재 버섯품별, 버섯가공품 생산 및 판매까지 버섯재배사업을종합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새마을버섯센터를 건설 중이다. 뽄종 마을은인도네시아 정부의 1마을 1기업 정책과 연계하여 공동 소 사육 프로그램을 진행 중으로 올해 11월 소 사육장을 리노베이션할 예정이다.

 

장동희 대표이사는 족자카르타주 주정부가 공식적으로 사업비를 지원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것을 환영하며, 새마을시범마을 조성사업이 현지에서 마을발전의 우수사례로 인정받고 정부의 정책으로 채택돼 광역화 되는 것은 경상북도 새마을세계화사업의 성공사례라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Saemaul Globalization Foundation jointly promotes the Saemaul Globalization Project with Indonesian Jogjaju


[Break News Daegu] Reporter Seong-Hyun Lee = Saemaul Global Foundation (CEO Dong-hee chang) announced on the 20th that it has received a letter from the Yogyakarta provincial government to share the project cost of the Saemaul Demonstration Village in Bleberan and Poonjong Village in Yogyakarta Indonesia.

 

The government of Yogyakarta expressed appreciation for the Saemaul Globalization Project being carried out by the Saemaul Globalization Foundation in the two villages of Bleberan and Ponjong in the name of the deputy governor of Aji. He has been told that he will support the project expenses.

 

During an interview with Provincial Governor Lee Cheol-woo in June 2019, Governor Hamengkubuwono expressed his deep appreciation for the Foundation's support for the Saemaul Globalization Project, and decided to promote the Saemaul Demonstration Village at a meeting with CEO chang Dong-hee in December of last year. I promised.

 

The Saemaul Global Foundation has been promoting the mushroom cultivation business in Bleberan Village since 2018, and is currently constructing the Saemaul Mushroom Center to comprehensively manage the mushroom cultivation business, including the production and sales of mushroom products and processed mushroom products. Ponjong Village is planning to renovate the cattle farm in November this year as a joint cattle breeding program is in progress in connection with the Indonesian government's 1 village 1 company policy.

 

CEO chang Dong-hee welcomes Yogyakarta provincial government officially expressing its intention to support the project cost, and the Saemaul Demonstration Village development project is recognized as an excellent example of village development locally and adopted as a policy of the government to become a globalization of Saemaul in Gyeongsangbuk-do. He said it was a success story of the business.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