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에너지, ‘경상북도 중소기업대상’종합대상 수상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26 [16:09]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경상북도는 26일 도청 다목적홀에서 경제 위기 속에서도 경영혁신,기술개발 등 우수한 성과를 낸 지역 중소기업 8개를 선정해 ‘2020 경상북도 중소기업대상’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중소기업대상 후보로 추천된 중소기업에 대해 서류심사 및 현장실사를 거쳐 지난 6일 열린‘중소기업대상 심사위원회’에서 8개 기업을 최종 선정했다.

 

선정된 8개 기업 중 종합대상은 ㈜월드에너지(대표 류진상)가 차지했다.

 

또 △경영혁신부문 대상 ㈜애니룩스(대표 고예름) △기술개발부문 대상 지텍㈜(대표 유해귀) △여성기업부문 대상 ㈜다온(대표 고은정) 등 3개기업이 부문별 대상을 받았다.

 

우수상은 △신우신㈜(대표 이지우) △㈜예스코리아(대표 이성진) △일신테크(주)(대표 김영희) △㈜한성브라보(대표 이혜용)가 수상했다.

 

종합대상을 수상한 ㈜월드에너지는 주생산품인 냉동기․냉온수기의 기술개발 및 수출을 통해 지역 냉방시장 뿐만 아니라, 해외 열병합 발전설비시장을 개척한 기술 중심의 고성장 기업으로서 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수상기업에는 △경상북도 중소기업육성자금 우대지원(일반 3억원→ 최대 5억원) △경북신용보증재단 보증평가시 우대 △ SGI서울보증 보증료 할인 및 보증한도 확대 △지방세 세무조사 3년간 유예 △경북도에서 시행하는 각종 중소기업 지원사업 등에 우대 혜택이 주어진다.

 

‘경상북도 중소기업대상’은 어려운 여건에도 지역 경제를 이끌고 있는 우수 중소기업을 선정 및 시상하는 상으로, 1993년 전국 최초로 시행된 이후 1997년부터 매일신문사와 공동으로 개최하고 있는 권위 있고 명예로운 상이다.

 

그간 도내 279여개의 우수한 기업들이 중소기업대상을 수상했으며, 수상기업들은 경북형 강소기업을 넘어 글로벌강소기업, 월드클래스기업으로 성장하는 등 지역경제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기업이 웃어야 도민이 행복합니다. 앞으로도지속적인 기업 성장을 통해 ‘기업도시 경북’의 동행자로서 함께 해 달라”고 당부하면서,

 

“코로나19로 극심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이 고용을 유지하는등 잘 버텨주어 너무나 감사하고, 경북도에서도 기업의 생존을 위한 재정을 집중 투입해 악화된 경기를 끌어올리고 정체된 소비를 회복시켜위기를 극복하는 데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World Energy Co., Ltd. won the “Gyeongsangbuk-do Small Business Grand Prize”


[Break News, Gyeongbuk] Reporter Seong-Hyeon Lee = Gyeongsangbuk-do announced that it held the '2020 Gyeongsangbuk-do Small and Medium Business Awards' awards ceremony at the multipurpose hall of the provincial government on the 26th by selecting eight local SMEs that have achieved excellent results, such as management innovation and technology development, despite the economic crisis.

 

Gyeongbuk-do selected eight companies at the “Small and Medium Business Awards Judging Committee” held on the 6th after document screening and on-site due diligence on SMEs recommended as candidates for the Small and Medium Business Awards.

 

Among the eight selected companies, World Energy Co., Ltd. (CEO Jinsang Ryu) won the grand prize.

 

In addition, three companies, including △Anylux Co., Ltd. (CEO Ye-reum Ko), Grand Prize in the Management Innovation Division, △G-Tec Co., Ltd. (CEO Hae-Gi), Grand Prize in the Technology Development Division, and Daon Co., Ltd. (CEO Eun-jeong Ko), received the grand prize in each category.

 

The Excellence Prize was awarded by △Shin Wooshin Co., Ltd. (CEO Jiwoo Lee) △Yes Korea Co., Ltd. (CEO Sungjin Lee) △Ilshin Tech Co., Ltd. (CEO Younghee Kim) and △Hansung Bravo Co., Ltd. (CEO Hyeyong Lee).

 

World Energy Co., Ltd., which was awarded the Grand Prize, was awarded in recognition of its contribution to economic revitalization as a technology-oriented high-growth company that pioneered the overseas cogeneration facility market as well as the local cooling market through technology development and export of its main products, refrigerators and hot and cold water machines. Held the honor of.

 

△ Preferential support for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in Gyeongsangbuk-do (general 300 million → up to 500 million won) △ Preferential treatment for guarantee evaluation by the Gyeongbuk Credit Guarantee Foundation △ SGI Seoul Guarantee Guarantee Fee Discount and Expansion of Guarantee Limit △ Postponement for 3 years of local tax investigation △ Implementation in Gyeongbuk Province Preferential benefits are given to various SME support projects.

 

The “Gyeongsangbuk-do Small and Medium Business Awards” is an award that selects and awards excellent SMEs that lead the local economy despite difficult conditions, and has been held jointly with Maeil Newspaper since 1997 since it was first implemented in 1993.

 

Up to now, 279 excellent companies in the province have won the Small and Medium Business Awards, and the award-winning companies are playing a strong supporting role in the local economy, such as growing into global small and world-class companies beyond Gyeongbuk-type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Gyeongsangbuk-do Governor Lee Cheol-woo said, “The citizens are happy when companies laugh. He requested that you continue to grow as a companion to the “corporate city of Gyeongbuk” through continuous corporate growth.”

 

“I am so grateful that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SMEs) suffering from severe difficulties due to Corona 19 have endured well, such as maintaining employment, and also in Gyeongbuk Province, intensively investing finances for the survival of companies, boosting the deteriorating economy and recovering stagnant consumption. I will do my best to overcome it.”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