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그린인프라 구축으로 도시의 가치를 높인다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비 그린인프라 구축으로 그린 뉴딜, 시민중심 녹색 친환경도시건설 중점 추진

가 -가 +

오주호 기자
기사입력 2020-10-26 [15:50]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경북 포항시가 도시환경개선과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그린인프라 구축으로 그린 뉴딜, 시민중심 녹색 친환경도시건설을 중점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시는 2021년도 시정 중점 사업으로 △호미반도산림복지단지조성△민간공원특례사업 추진△형산강 물길따라 수변공간 개발△친환경 생태테마랜드△학산천 생태하천 복원 등을 추진하여 한국판 뉴딜정책에 발맞춰 나갈 계획이다.

 

 ◆ 시민이 언제나 어디서나 누릴 수 있는 산림복지서비스제공과 건강한 산림생태계 보존

 

  © 포항시 제공

포항시는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유아숲체험원 3개소와 숲해설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현재 유아숲체험원과 숲해설 프로그램을 체험하기 위해 연간 37천명이 찾았으며, 일상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해 산림을 찾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방문객들의 욕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산림휴양시설과 숲길 등을 정비하고 있으며 순차적으로 시설물을 보완하고 확충하는 등의 정비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다.

 

또한 건강한 산림생태계를 보존하기 위하여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 등을 통하여 2020년 고사목 65천본을 제거하고 예방나무주사 210ha를 추진하여 전년대비 피해율 20%이상을 저감켰다.

 

이에 시는 2019년도에 이어 피해단계를 ‘심’에서 ‘중’으로 낮추는 성과를 얻었으며, 관내의 소나무림 건강성을 회복하기 위하여 피해율을 30%이상 저감하는 2021년도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 실시설계를 진행중이다.

 

◆ 숲에서 찾는 새로운 일상 호미반도 산림복지단지 조성사업

 

  © 포항시 제공


구룡포읍 석병리 일원에 넓은 바다를 조망한 숲속 캠핑, 산림욕, 산림치유부터 산림레포츠까지 모두 즐길 수 있는 해안체류형 산림복지단지를 조성하여 산림복지서비스의 다양한 수요를 충족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호미반도 산림복지단지 조성사업에는 총 사업비 312억원이 투입될 계획이다. 2020년 7월 10일 산림청으로부터 산림복지지구 지정고시를 완료했으며, 2021년부터 사유지 매입을 시작으로 조성계획 및 실시설계를 시작하여 2025년까지 호미반도산림복지단지가 완공되면 해양도시 포항에 산림휴양도시라는 수식어를 더할 예정이다.

 

◆ 공간의 재창조로 가치를 더하는 대단위 멀티플렉스 민간공원조성

 

시는 대규모 민간자본을 통해 일몰제를 앞둔 장기미집행 공원의 항구적 보존 및 다채로운 공원시설을 조성 확충함으로써 시민의 삶의 질을 향상 시키고자 관내 환호, 학산, 양학공원의 민간공원조성 특례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도시공원 일몰제가 시행 이전인 금년 6월 23일 관련부서 협의, 각종위원회와해당 영형평가를 완료하고 실시계획인가를 득하여 본 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을알린바 있다.

 

그 시작으로 우선 토지 등의 보상 절차를 위하여 3개 공원 전체 보상계획열람공고를 완료하였고, 특히 공원별 별도 보상상황실을 운영하여, 포스트코로나에 따른 경제침체기에 지역의 경기활성화를 하루 바삐 큰 견인 역할을 하고자 모든 준비를 마치고 본격적인 보상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 포항시 제공

이 사업은 3개 공원조성사업에 따른 토지보상비 약 2,500억원과 시설비 약 2조1천억원 이상이 순수 민간자본으로 조성되며, 조성사업에 따른 자재 및 시공업체를 포항시 관내 업체를 우선 선정하여 추진하기로 이미 포항시와 민간공원추진자와의 협약을맺은바 있어대규모의 민간자본이 지역에 유입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상당한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따라서 세계식물원(환호공원), 청년창조몰 및 너른마당(학산공원), 수영장이 포함된 복합 체육센터와 지곡~포항 철길 숲을 연계한 산책로(양학공원)등 명품테마공원이 조성되어 시민들의 휴양 및 건강증진을 위한 쾌적하고 사랑 받을 수 있는 명품공원이 될 전망이다.

 

◆ 형산강 물길따라 수변공간 개발

 

  © 포항시 제공


 형산강 프로젝트 사업으로 지난 4년간 에코생태전망대, 수상레저타운 ,수변테마꽃길, 송도솔밭도시숲조성, 상생활 숲길 조성 등 14개 사업을 준공해 가시적인 성과를 내고 있다.

 

2018년 형산강 수상레저타운 완공과 함께 수상레저기구 조종면허시험장 및 교육. 체험 시설을 확충하고, 수상문화 휴식 공간 물빛마루를 유치해 수상레저스포츠 도시로서 위상을 높이고 있다.

 

또한 형산강의 주변 관광자원과 연계한 오토캠핑장을 조성하여 캠핑장과 주변 관광자원의 협력적 사업운영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설 예정이다.

 

또한, 해양문화관광도시, 수상레저 메카로 도약하는 계기마련을 위한 마리나 계류장과 휴게 공간 조성 등 수상레저 기반시설 확충을 위한 마리나 계류장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 학산천 생태하천 복원하여 도시재생과 시민휴식 두마리 토끼 잡는다

 

포항시가 2023년까지 학산천 콘크리트 인공시설물 복개를 통해 수생태계가 차단된 도심 하천에 물길을 복원하여 생태기능을 회복하고 시민들에게 녹색 휴식공간을 제공한다.

 

시는 우선적으로 복개하천 복원을 위해 하천 범람을 대비 안전성을 확보하고, 수질개선 및 차단된 생태통로를 연결하여 수생태계를 복원하며, 친수공간 조성으로 노후화 및 인구감소로 침체된 구도심의 지역상권 활성화 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학산천은 '그린웨이도시숲'과 '중앙동 일원 도시뉴딜사업연계 추진'할 계획으로 그린웨이 도시숲에서 출발해 해양공원으로 연결되는 관문의 역할을 할 예정이다.

 

  © 포항시 제공

시는 시민들이 공감할 수 있는 환경정책을 펼치고 신속한 환경현장 대응력을 높이기 위하여 2020년 7월 1일 푸른도시사업단이 출범했다.

 

푸른도시사업단은 녹지과, 공원과, 생태하천과 3개부서로 공단 지역인 남구 청림동에 위치하고 있어 실시간으로 열악한 환경에 대한 체감도를 높여 시민 중심의 녹색환경 쾌적한 푸른도시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City raises city value by building green infrastructure

 

Pohang City is a Green New Deal by improving urban environment and building green infrastructure for the post-corona era! It plans to focus on building a citizen-centered green eco-friendly city.

 

Pohang City will continue to keep pace with the Korean version of the New Deal policy by promoting the △Homi Peninsula Forest Welfare Complex Creation △Private Park Special Project △Development of Waterfront Areas along the Hyeongsan River Waterway △Eco-friendly Eco Theme Land △Haksancheon Ecological River Restoration, etc. Plan.

 

◆ Providing forest welfare services that citizens can enjoy anytime, anywhere and preserving a healthy forest ecosystem

 

Pohang City is operating 3 children's forest experience centers and forest commentary programs to provide forest welfare services. Currently, 37 thousand people visited the forest annually to experience the forest experience center and forest commentary program, and the number of people visiting the forest to relieve daily stress is increasing. Accordingly, in order to meet the needs of visitors, forest recreation facilities and forest roads are being renovated, and maintenance projects such as supplementing and expanding facilities are planned to be implemented sequentially.

 

In addition, in order to preserve a healthy forest ecosystem, 65 thousand dead trees were removed in 2020 through the pine tree nematode control project, and 210 ha of preventive tree injections were implemented, reducing the damage rate by more than 20%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Accordingly, the city achieved the result of lowering the damage stage from'deep' to'medium' following 2019, and the detailed design of the 2021 pine tree nematode control project to reduce the damage rate by more than 30% to restore the health of the pine forest in the hall. Is in progress.

 

◆ New daily life in the forest Homi Peninsula Forest Welfare Complex Project

 

It is expected to meet various demands of forest welfare services by creating a coastal stay-type forest welfare complex in the area of ​​Seokbyeong-ri, Guryongpo-eup, where you can enjoy everything from camping in the forest, forest bathing, forest healing, and forest leisure sports with a view of the wide sea.

 

A total project cost of 31.2 billion won is planned to be invested in the Homi Peninsula Forest Welfare Complex project. On July 10, 2020, the Forest Welfare Zone designation notification was completed by the Forest Service, and the construction plan and detailed design began with the purchase of private land from 2021.When the Homi Peninsula Forest Welfare Complex is completed by 2025, Forest Recreation in Pohang, a maritime city. We are going to add the modifier city.

 

◆ Creation of a large-scale multiplex private park that adds value by re-creating space

 

In order to improve the quality of life of citizens by creating and expanding various park facilities and permanent preservation of long-term unexecuted parks ahead of the sunset system through large-scale private capital, the city is promoting a special project to create private parks in Haksan and Yanghak parks. have.

 

 On June 23, this year, before the implementation of the city park sunset system, discussions with related departments, various committees, and evaluation were completed, and the implementation plan was approved to announce the full start of the project.
 
 First of all, for the compensation procedure for land, etc., the public notice of the entire compensation plan was completed, and in particular, a separate compensation situation room was operated for each park, which played a big role in vitalizing the local economy during the economic downturn due to the post corona. All preparations are completed and the compensation process is in progress.
 
 In this project, land compensation costs of about 250 billion won and facilities costs of about 2.1 trillion won or more will be created with pure private capital, and materials and construction companies in Pohang city will be selected first and promoted according to the project. Since we have already signed an agreement with Pohang City and the private park promoter, a large amount of private capital is expected to have a significant effect in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as well as the World Botanical Garden (Hwanho Park), Youth Creation Mall, and the Wide Madang ( Haksan Park), a complex sports center that includes a swimming pool, and a promenade (Yanghak Park) that connects Jigok-Pohang railroad forests, etc., and it is expected to become a comfortable and loved park for citizens' recreation and health promotion. to be.

 

◆ Development of waterfront space along the Hyeongsan River waterway

 

As a project of the Hyeongsan River project, 14 projects have been completed over the past four years, including an eco-ecological observatory, a water leisure town, a waterside theme flower path, a Songdo pine field urban forest, and a commercial forest path.


With the completion of the Hyeongsan River Water Leisure Town in 2018, the pilot license test center and training for water leisure equipment. It is raising its status as a water leisure sports city by expanding experience facilities and attracting Mulbitmaru, a water culture and relaxation space.

 

In addition, by establishing an auto camping site in connection with the surrounding tourism resources of the Hyeongsan River, it will take the lead in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through cooperative business operation of the camping site and surrounding tourism resources.


In addition, a marina apron construction project is being promoted to expand the infrastructure for water leisure, such as creating a marina apron and rest space to create an opportunity to become a marine culture tourism city and a water leisure mecca.

 

◆ Restoring the Haksancheon Ecological River to catch two rabbits for urban regeneration and citizens' rest

 

Pohang City will restore the ecological function by restoring the waterway in the urban river where the aquatic ecosystem is blocked through the covering of concrete artificial facilities in the Haksancheon Stream by 2023, and provide a green resting space for citizens.


The city first secures safety against river flooding to restore covered rivers, improves water quality and restores the aquatic ecosystem by connecting blocked ecological pathways, and revitalizes the local commercial area in the old city, which was stagnant due to aging and population decline by creating a water-friendly space. I plan to do it.


In particular, Haksancheon will serve as a gateway to the marine park starting from Greenway Urban Forest with a plan to promote'Greenway Urban Forest' and'City New Deal Project Linkage in Jungang-dong Area'.

 

In Pohang City, the Green City Project Team was launched on July 1, 2020 in order to implement environmental policies that citizens can sympathize with and to increase rapid response to environmental sites.


The Green City Project Group is located in Cheongnim-dong, Nam-gu, an industrial complex area with green areas, parks, and ecological rivers, and plans to create a green city with a citizen-centered green environment by raising a sense of the harsh environment in real time.

 

오주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