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신용등급‘Aa2’유지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26 [16:31]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26일 국제신용평가기관 Moody’s로부터 장기신용등급을 ‘Aa2’(국가등급과 동일, 한국 최고등급)로 유지받았다고 밝혔다.

 

▲ 한국가스공사 본사사옥     ©한국가스공사

 

높은 신용등급을 가진 정부의 지원을 바탕으로 가스 산업 내 주도적인 지위를 유지하며, 전략적인 역할을 지속적으로 수행할 것이라는 점이 주요 근거이다.

 

또한, 정부가 최근 발표한 수소발전의무화 제도(HPS)시행에 따른 공사역할 확대와 공사가 적극 추진 중인 수소사업이 정부의 정책기조에 부응하며, 주도적인 역할을 하고있다는 점도 긍정적으로 평가하였다.

 

아울러 한국가스공사의 독자신용등급도 Baa3를 유지했다.

 

최근 개정된 도시가스 원료비 연동제는 요금반영의 적시성을높여 발전용과 함께 규제산업의 현금흐름을 개선시켰으며, 운전자금의감소는 차입금 부담을 완화시켜 줄 것으로 보았다.

 

이에 따라,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매출 감소, 해외사업 손상 등의어려운 경영여건 속에서도 건전한 재무지표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되며, 독자신용등급도 現 수준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Moody’s의 높은 신용등급 유지로 가스공사 외화사채 발행에 긍정적인영향이 전망된다.

 

공사는 유가 하락 등 여러 악재 속에서도 정부와 같은 ‘Aa2’ 신용등급을 유지함에 따라 해외투자자들의 투자심리에 긍정적인 영향을미쳐, 더욱 경쟁력 있는 조건으로 외화채권을 발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Maintained “Aa2” credit rating for Korea Gas Corporation


[Break News Daegu] Reporter Seong-Hyun Lee = Korea Gas Corporation (CEO Hee-bong Chae) announced on the 26th that it has maintained its long-term credit rating as “Aa2” (same as the national rating, Korea's highest rating) from Moody's, an international credit rating agency.

 

The main reason is that it will maintain its leading position in the gas industry and continue to play a strategic role based on the support of the government with a high credit rating.

 

In addition, it was positively evaluated that the expansion of the construction role according to the implementation of the hydrogen power generation mandatory system (HPS) recently announced by the government, and the hydrogen project actively promoted by the government, responds to the government's policy stance and is playing a leading role.

 

In addition, Korea Gas Corporation's own credit rating was also maintained at Baa3.

 

The recently revised city gas raw material cost index improved the timeliness of price reflection, improving the cash flow of regulated industries as well as for power generation, and the reduction in working capital was expected to ease the burden of borrowings.

 

Accordingly, it is expected to maintain sound financial indicators despite difficult business conditions such as a decrease in sales due to the coronavirus and damage to overseas business, and the independent credit rating is also maintained at the current level.

 

Moody’s high credit rating is expected to have a positive effect on the issuance of foreign currency bonds from KOGAS.

 

KDHC is expected to be able to issue foreign currency bonds on more competitive conditions by maintaining the same “Aa2” credit rating as the government's despite various adverse factors such as falling oil prices, positively affecting the investment sentiment of foreign investors.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