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 청소년 방과후 프로그램 무언가 달라

진로체험 아카데미 형식 ‘1+1 함께하는 4색 직업!’ 운영

가 -가 +

이성현 기자
기사입력 2020-10-27 [17:27]

【브레이크뉴스 경북 문경】이성현 기자=문경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는 지난 20일부터 4일간 진로체험 ‘1+1 함께하는 4색직업!’을운영했다고 27일 밝혔다.

 

▲ “1+1 함께하는 4색 직업!”체험  © 문경시

 

이번 진로체험은 학부모는 자녀의 진로고민을 덜어주고 청소년에게는 진로고민에도움이되고자 청소년과 보호자가 함께하는 ‘직업체험 동행’을 주제로 꾸며졌다.

 

이번 체험은 지난 ‘여름 청소년 진로체험’에서 큰 호응을 얻은 ‘디저트 디자이너, 바리스타 체험’에 ‘아로마테라피스트, 목공예 디자이너’를 추가 구성해 가족과함께 하는‘희망하는 직업체험’을 선택해 참여토록 계획했다.

 

또한 참여하기 힘든 가족들을 대신해 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지도자와 함께하는 동행의 기회를 마련하고 많은 청소년들이 직업 체험을 성인 멘토와 함께할 수 있도록구성했다.

 

이번 체험은 청소년이 홀로 체험하는 것보다 성인 멘토와 함께 하면서 ‘같이의가치’를 경험하고 단순한 청소년 체험이 아니라 함께하는 가족에게도 진로체험에대한 직접적 정보제공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문경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는 가족체험을 통해 청소년과 그 가족의 건강한 성장을 응원하고 가족 간 함께하는 소통의 장을 마련하고자 매년 가족 프로그램을계획해 운영하고 있다.

 

체험에 참여한 청소년(호서남초5, 노OO)은 “엄마와 같이 둘이서만 놀 수 있다는게너무 기분 좋은 하루였다. 저와 함께 바리스타 체험에 참여해 주신 엄마께 감사하다.”고참여 소감을 전했다.

 

체험에 참여한 보호자는 “아로마테라피 체험을 통해 향에 맞는 성격에 대해 얘기하면서 딸과 함께 서로 소통하는 시간이 돼 행복했으며 이런 추억을 만들어 주셔서 감사하다.”고 체험소감을 전했다.

 

문경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주흘꿈터’는 여성가족부, 복권위원회, 문경시에서 지원을 받아 청소년들의 다양한 교육(교과학습보충, 체험활동 등), 생활(차량, 급식,면담 등), 특별운영(가족체험, 캠프, 발표회) 등을 연간 상시 지원하는 곳으로 40명을정원으로 선착순 신청을 받아 운영하고 있다.

 

초등학교 4․5․6학년이면 신청 가능하며, 청소년활동을지원하고자 하는 기부자도 모집하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Mungyeong City Youth After-School Academy, Career Experience '1+1 4 Color Jobs Together!

 

[Break News, Mungyeong, Gyeongsangbuk-do] Reporter Seong-Hyun Lee = Mungyeong-si youth after-school academy announced on the 27th that it has operated a career experience “1+1 4 color job!

 

This career experience was decorated with the theme of “working experience companionship,” in which parents and guardians work together to relieve their children's career troubles and to help youths with career troubles.

 

In this experience, the'Aromatherapist, Woodcraft Designer' was added to the'dessert designer and barista experience' that received great response from the last'summer youth career experience', and it is planned to participate by selecting the'hopeful career experience' with the family. did.

 

In addition, on behalf of families who are difficult to participate, it provides an opportunity to accompany the youth leaders of the Youth Culture House and organizes so that many youths can share their job experiences with adult mentors.

 

This experience is expected to provide direct information on career experiences to families with whom adolescents experience'values ​​of sharing', rather than experiencing alone, with an adult mentor.

 

Mungyeong City Youth After-School Academy plans and operates a family program every year to support the healthy growth of youth and their families through family experiences and to provide a place for communication among families.

 

A youth (Hoseonamcho 5, No OO) who participated in the experience said, “It was a very pleasant day to be able to play with my mother only two people. I am grateful to my mom who participated in the barista experience with me.”

 

The guardian who participated in the experience said, “I was happy to have a time to communicate with my daughter while talking about the personality that fits the scent through the aromatherapy experience, and I am grateful for making such memories.”

 

Mungyeong City Youth After-School Academy'Weekly Dream Place' is supported by the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the Lottery Committee, and Mungyeong City. Camps, presentations), etc.) are supported on a yearly basis.

 

Students in the 4th, 5th and 6th grades of elementary school can apply, and donors who want to support youth activities are also being recruited.

이성현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대구경북. All rights reserved.